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린이날…코로나19 속 동심의 세계로
입력 2021.05.06 (09:54) 수정 2021.05.06 (10:29) 930뉴스(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어제는 아흔아홉 번째 어린이날이었는데요.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미래의 희망, 어린이들은 해맑은 동심을 발산하며 웃음 가득한 하루를 보냈습니다.

안승길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가족들이 탄 차량이 길게 줄을 늘어섰습니다.

'드라이브 스루' 방식의 프로그램을 체험하기 위해서입니다.

코로나19가 낳은 어린이날의 새로운 풍경입니다.

마음에 드는 그림을 골라 붙이고 물수건을 잠시 덮었다가 떼어 내자, 귀여운 타투가 손등에 남습니다.

탁자 위 인형을 향해 신나게 물총을 쏘는 어린이들, 집중력을 발휘해 하나둘 쓰러뜨릴 때마다 환호가 터져 나옵니다.

[전도진·전도윤/군산시 미장동 : "스티커, 이거 스티커 만들기 재밌었어요. (또 뭐했어요?) 그다음에 물총 놀이 재밌었어요."]

이제 어린이들에게 마스크 쓰기와 손 소독은 일상.

차분히 설명을 듣고 준비된 재료와 아로마 오일을 섞어 손 소독제를 직접 만들어 봅니다.

둥둥 떠다니는 비눗방울은 눈길을 사로잡고, 장난감 선물에 웃음꽃이 핍니다.

마음껏 뛰어놀지 못하는 자녀가 안쓰럽던 엄마 아빠도, 미소 가득한 추억을 남겨봅니다.

[박화영·오세훈/군산시 나운동 : "코로나 때문에 힘들지만, 그 가운데서도 나름의 즐거움을 찾는 방법을 찾아가는 우리가 희망적이라고 생각해요."]

시간대별 입장객이 제한된 동물원에도 모처럼 가족들이 찾았습니다.

원숭이의 재빠른 움직임을 따라 아이들의 시선도 바빠지고,

["와~ 올라갔다."]

엄마는 자녀의 예쁜 모습을 사진에 담느라 여념 없습니다.

책 속에서만 보던 불곰의 느릿느릿한 움직임에, 어린이들은 눈을 떼지 못합니다.

[이도이/광주광역시 서구 : "털이 많고 봤을 땐 귀엽지만, 행동으로 보면 위협적인 동물? 막 걸어 다니고, 자꾸 여기 갔다가 저기 갔다가 패턴 있는 것처럼 움직였어요."]

감염병이 세상에 드리운 우울과 절망에도, 어린이들이 들려주는 웃음소리는 여전히 밝고 건강했습니다.

KBS 뉴스 안승길입니다.

촬영기자:신재복
  • 어린이날…코로나19 속 동심의 세계로
    • 입력 2021-05-06 09:54:01
    • 수정2021-05-06 10:29:07
    930뉴스(전주)
[앵커]

어제는 아흔아홉 번째 어린이날이었는데요.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미래의 희망, 어린이들은 해맑은 동심을 발산하며 웃음 가득한 하루를 보냈습니다.

안승길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가족들이 탄 차량이 길게 줄을 늘어섰습니다.

'드라이브 스루' 방식의 프로그램을 체험하기 위해서입니다.

코로나19가 낳은 어린이날의 새로운 풍경입니다.

마음에 드는 그림을 골라 붙이고 물수건을 잠시 덮었다가 떼어 내자, 귀여운 타투가 손등에 남습니다.

탁자 위 인형을 향해 신나게 물총을 쏘는 어린이들, 집중력을 발휘해 하나둘 쓰러뜨릴 때마다 환호가 터져 나옵니다.

[전도진·전도윤/군산시 미장동 : "스티커, 이거 스티커 만들기 재밌었어요. (또 뭐했어요?) 그다음에 물총 놀이 재밌었어요."]

이제 어린이들에게 마스크 쓰기와 손 소독은 일상.

차분히 설명을 듣고 준비된 재료와 아로마 오일을 섞어 손 소독제를 직접 만들어 봅니다.

둥둥 떠다니는 비눗방울은 눈길을 사로잡고, 장난감 선물에 웃음꽃이 핍니다.

마음껏 뛰어놀지 못하는 자녀가 안쓰럽던 엄마 아빠도, 미소 가득한 추억을 남겨봅니다.

[박화영·오세훈/군산시 나운동 : "코로나 때문에 힘들지만, 그 가운데서도 나름의 즐거움을 찾는 방법을 찾아가는 우리가 희망적이라고 생각해요."]

시간대별 입장객이 제한된 동물원에도 모처럼 가족들이 찾았습니다.

원숭이의 재빠른 움직임을 따라 아이들의 시선도 바빠지고,

["와~ 올라갔다."]

엄마는 자녀의 예쁜 모습을 사진에 담느라 여념 없습니다.

책 속에서만 보던 불곰의 느릿느릿한 움직임에, 어린이들은 눈을 떼지 못합니다.

[이도이/광주광역시 서구 : "털이 많고 봤을 땐 귀엽지만, 행동으로 보면 위협적인 동물? 막 걸어 다니고, 자꾸 여기 갔다가 저기 갔다가 패턴 있는 것처럼 움직였어요."]

감염병이 세상에 드리운 우울과 절망에도, 어린이들이 들려주는 웃음소리는 여전히 밝고 건강했습니다.

KBS 뉴스 안승길입니다.

촬영기자:신재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