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건약 “한국정부도 코로나19 백신 특허 유예안 지지해야”
입력 2021.05.06 (16:17) 수정 2021.05.06 (16:18) 사회
미국 행정부가 코로나19 백신의 지적재산권 면제를 지지한 데 대해,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 등 건강권실현을위한보건의료단체연합은 “우리 정부도 지지 의사를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건약은 오늘(6일) 입장문을 내고, “한국 정부는 세계무역기구(WTO) 회의에서 백신 특허 유예안을 지지해야 한다”며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을 전 세계가 공평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생산량을 확대하자는 글로벌 요구에 한국 정부도 응답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건약은 “한국은 대규모 백신 생산시설과 역량을 갖춘 나라”라며 “특허 유예를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백신 생산능력을 활용해 중저소득 국가를 지원하는 인도주의적 역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건약은 “미국에서 개발된 코로나19 백신이 다른 국가에 기술 이전이 이뤄진다면 현재 한정된 백신 생산량이 크게 늘어날 것”이라고 기대하며 “우리 정부는 백신 기술 이전과 생산량 확대를 위해 국내 제약사회사들과 가능한 모든 협력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건약 “한국정부도 코로나19 백신 특허 유예안 지지해야”
    • 입력 2021-05-06 16:17:26
    • 수정2021-05-06 16:18:33
    사회
미국 행정부가 코로나19 백신의 지적재산권 면제를 지지한 데 대해,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 등 건강권실현을위한보건의료단체연합은 “우리 정부도 지지 의사를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건약은 오늘(6일) 입장문을 내고, “한국 정부는 세계무역기구(WTO) 회의에서 백신 특허 유예안을 지지해야 한다”며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을 전 세계가 공평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생산량을 확대하자는 글로벌 요구에 한국 정부도 응답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건약은 “한국은 대규모 백신 생산시설과 역량을 갖춘 나라”라며 “특허 유예를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백신 생산능력을 활용해 중저소득 국가를 지원하는 인도주의적 역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건약은 “미국에서 개발된 코로나19 백신이 다른 국가에 기술 이전이 이뤄진다면 현재 한정된 백신 생산량이 크게 늘어날 것”이라고 기대하며 “우리 정부는 백신 기술 이전과 생산량 확대를 위해 국내 제약사회사들과 가능한 모든 협력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