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품 요구 혐의 파면 경찰관, ‘징계 취소’ 소청 제기
입력 2021.05.06 (19:41) 수정 2021.05.06 (19:52)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사건을 무마시켜주겠다며 금품을 요구한 혐의로 파면된 경찰관이 소청을 제기했습니다.

전북경찰청은 특가법상 뇌물 등의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강력범죄수사대 소속 모 경위가 지난달 초 소청을 제기했으며, 파면 처분이 부당함으로 취소해달라는 취지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경위는 지난해 사건 관계인에게 구속을 무마해주는 대가로 현금을 요구하거나 상대방에 대한 고소 취하를 종용한 혐의 등으로 구속됐습니다.
  • 금품 요구 혐의 파면 경찰관, ‘징계 취소’ 소청 제기
    • 입력 2021-05-06 19:41:22
    • 수정2021-05-06 19:52:08
    뉴스7(전주)
사건을 무마시켜주겠다며 금품을 요구한 혐의로 파면된 경찰관이 소청을 제기했습니다.

전북경찰청은 특가법상 뇌물 등의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강력범죄수사대 소속 모 경위가 지난달 초 소청을 제기했으며, 파면 처분이 부당함으로 취소해달라는 취지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경위는 지난해 사건 관계인에게 구속을 무마해주는 대가로 현금을 요구하거나 상대방에 대한 고소 취하를 종용한 혐의 등으로 구속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