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양군, 노후화된 재난 피해 경보시설 정비
입력 2021.05.11 (07:52) 수정 2021.05.11 (07:59) 뉴스광장(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양양군이 이달 21일까지 사업비 1억 2천만 원을 들여, 노후화된 재난 피해 경보시설을 교체합니다.

교체 대상은 수산리 어촌계식당과 동산리 마을회관, 남애1리 마을회관 등 3곳입니다.

재난 피해 경보시설은 산불과 지진 등 재난 상황을 신속하게 주민에게 전파하는 사이렌으로, 양양군에선 CCTV와 적설계 등 재난 상황을 알리는 32개 시설이 운영 중입니다.
  • 양양군, 노후화된 재난 피해 경보시설 정비
    • 입력 2021-05-11 07:52:13
    • 수정2021-05-11 07:59:39
    뉴스광장(춘천)
양양군이 이달 21일까지 사업비 1억 2천만 원을 들여, 노후화된 재난 피해 경보시설을 교체합니다.

교체 대상은 수산리 어촌계식당과 동산리 마을회관, 남애1리 마을회관 등 3곳입니다.

재난 피해 경보시설은 산불과 지진 등 재난 상황을 신속하게 주민에게 전파하는 사이렌으로, 양양군에선 CCTV와 적설계 등 재난 상황을 알리는 32개 시설이 운영 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