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에 김영나 前 국립중앙박물관장
입력 2021.05.11 (10:05) 수정 2021.05.11 (10:07) 문화
한국박물관협회가 박물관·미술관 발전에 공헌한 인물에게 주는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 수상자로 김영나 전 국립중앙박물관장을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전 관장은 국립중앙박물관이 지속해서 성장하고 발전할 토대를 구축하고,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관람객 수 증가와 우리 문화 홍보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중진 부문은 김종헌 배재학당역사·배재대학교박물관 관장과 이용미 청주 우민아트센터 관장에게 돌아갔습니다. 김종헌 관장은 박물관 청소년 교육에 앞장서고, 이용미 관장은 지역작가와 청년작가 발굴에 힘써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젊은 부문 수상자는 지역사회를 위한 박물관 만들기를 수행한 김승태 김포 덕포진교육박물관 학예실장이며, 특별공로상은 '1도 1뮤지엄' 정책을 추진한 박우량 신안군수가 받습니다.

시상식은 오는 17일(월) 오후 2시 국립중앙박물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제24회 전국박물관인 대회'에서 진행됩니다.

[사진 출처 : 한국박물관협회 제공]
  •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에 김영나 前 국립중앙박물관장
    • 입력 2021-05-11 10:05:42
    • 수정2021-05-11 10:07:53
    문화
한국박물관협회가 박물관·미술관 발전에 공헌한 인물에게 주는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 수상자로 김영나 전 국립중앙박물관장을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전 관장은 국립중앙박물관이 지속해서 성장하고 발전할 토대를 구축하고,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관람객 수 증가와 우리 문화 홍보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중진 부문은 김종헌 배재학당역사·배재대학교박물관 관장과 이용미 청주 우민아트센터 관장에게 돌아갔습니다. 김종헌 관장은 박물관 청소년 교육에 앞장서고, 이용미 관장은 지역작가와 청년작가 발굴에 힘써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젊은 부문 수상자는 지역사회를 위한 박물관 만들기를 수행한 김승태 김포 덕포진교육박물관 학예실장이며, 특별공로상은 '1도 1뮤지엄' 정책을 추진한 박우량 신안군수가 받습니다.

시상식은 오는 17일(월) 오후 2시 국립중앙박물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제24회 전국박물관인 대회'에서 진행됩니다.

[사진 출처 : 한국박물관협회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