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주 보건소 공무원 AZ 접종 두 달 만에 숨져
입력 2021.05.11 (10:30) 수정 2021.05.11 (10:53) 930뉴스(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뒤 급성심근염 진단을 받고 치료 중이던 50대 상주시보건소 공무원이 접종 60여 일만인 어제(10일) 숨졌습니다.

지난 3월 10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A 씨는 한 달 뒤 호흡곤란과 전신쇠약 등 증상을 보이다 병원에서 급성심근염 진단을 받고 중환자실에서 입원 치료를 받아왔습니다.

질병관리청은 백신 접종과 연관성을 조사한 결과 인과관계를 찾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 상주 보건소 공무원 AZ 접종 두 달 만에 숨져
    • 입력 2021-05-11 10:30:48
    • 수정2021-05-11 10:53:10
    930뉴스(대구)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뒤 급성심근염 진단을 받고 치료 중이던 50대 상주시보건소 공무원이 접종 60여 일만인 어제(10일) 숨졌습니다.

지난 3월 10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A 씨는 한 달 뒤 호흡곤란과 전신쇠약 등 증상을 보이다 병원에서 급성심근염 진단을 받고 중환자실에서 입원 치료를 받아왔습니다.

질병관리청은 백신 접종과 연관성을 조사한 결과 인과관계를 찾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