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업장관, 미 송유관 해킹 공격에 “우리 에너지 인프라도 점검”
입력 2021.05.11 (15:51) 수정 2021.05.11 (15:53) 경제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오늘(11일) 최근 미국 콜로니얼 송유관에 대한 사이버 공격이 발생한 데 대해 “우리도 에너지 기반시설에 대한 사이버 보안 준비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장관은 오늘 우리 송유관과 전력망, 가스관 등 에너지 기반시설 현황과 비상 대응체계를 점검하기 위한 ‘에너지시설 사이버 공격 대비 현황 점검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문 장관은 이 자리에서 “미 콜로니얼 송유관에 대한 사이버 공격으로 국내 원유 수급에 미칠 수 있는 부정적인 영향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미국 내 진전상황과 국제 원유시장 동향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이번 송유관 가동 중단 상태를 계기로 우리 에너지 관련 인프라의 사이버 보안 준비와 대응책이 제대로 마련됐는지 원점에서 살펴봐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사이버 보안에 대한 중요성이 날로 커지는 만큼, 에너지 유관기관장과 임직원 책임하에 사이버 보안 체계를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철저한 대비책을 마련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오늘 회의에는 송유관공사, 한전, 전력거래소, 가스공사, 한수원, 발전 5사, 지역난방공사, 전력기술, 무역정보통신 등 13개 정보통신기반기설 관리기관이 영상으로 참석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산업장관, 미 송유관 해킹 공격에 “우리 에너지 인프라도 점검”
    • 입력 2021-05-11 15:51:15
    • 수정2021-05-11 15:53:44
    경제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오늘(11일) 최근 미국 콜로니얼 송유관에 대한 사이버 공격이 발생한 데 대해 “우리도 에너지 기반시설에 대한 사이버 보안 준비를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장관은 오늘 우리 송유관과 전력망, 가스관 등 에너지 기반시설 현황과 비상 대응체계를 점검하기 위한 ‘에너지시설 사이버 공격 대비 현황 점검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문 장관은 이 자리에서 “미 콜로니얼 송유관에 대한 사이버 공격으로 국내 원유 수급에 미칠 수 있는 부정적인 영향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미국 내 진전상황과 국제 원유시장 동향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이번 송유관 가동 중단 상태를 계기로 우리 에너지 관련 인프라의 사이버 보안 준비와 대응책이 제대로 마련됐는지 원점에서 살펴봐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사이버 보안에 대한 중요성이 날로 커지는 만큼, 에너지 유관기관장과 임직원 책임하에 사이버 보안 체계를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철저한 대비책을 마련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오늘 회의에는 송유관공사, 한전, 전력거래소, 가스공사, 한수원, 발전 5사, 지역난방공사, 전력기술, 무역정보통신 등 13개 정보통신기반기설 관리기관이 영상으로 참석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