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월 11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21.05.11 (20:29) 수정 2021.05.11 (20:34)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9살 어린이 가방 감금 살해’ 동거녀 징역 25년

동거남의 아홉 살 아들을 여행용 가방에 가둬 살해한 사십 대 여성에 대해 대법원이 징역 이십오 년을 확정했습니다. 사건 뒤 1년간 쏟아진 각종 대책들이 어떻게 시행되고 있는지 짚어봅니다.

“입양 보낸 83%가 미혼모”…입양제도 보완점은?

자녀를 입양 보낸 사람 열 명 중 여덟 명 이상이 아이를 돌볼 형편이 안되는 미혼모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전히 해외 입양 비율이 높은 국내 입양제도의 보완점 짚어봅니다.

“65∼69세 첫날 예약률 21%”…“앞으로 50일이 고비”

육십오에서 육십구세 사이 백신 접종 대상자의 첫날 예약률이 칠십에서 칠십사세 사이보다 두 배 가까이 높았습니다. 고령층 일차 접종이 끝나는 다음 달 까지를 방역 당국이 고비라고 보는 이유 살펴봅니다.

제주 대학가·서울 초등학교 감염 확산

제주도의 대학과 서울 일부 초등학교에서 코로나일구 감염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여름방학 고삼 학생을 시작으로 삼 분기 중 고등학생에게 백신을 접종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14일까지 국회 절차 마쳐 달라”…여야 협상은?

문재인 대통령이 장관 후보자 세 명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십사일까지 보내달라고 국회에 요청했습니다. 청문 보고서 채택을 놓고 진행 중인 여야 협상 상황과 여당 내 기류 정리합니다.
  • [5월 11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21-05-11 20:29:36
    • 수정2021-05-11 20:34:13
    뉴스
‘9살 어린이 가방 감금 살해’ 동거녀 징역 25년

동거남의 아홉 살 아들을 여행용 가방에 가둬 살해한 사십 대 여성에 대해 대법원이 징역 이십오 년을 확정했습니다. 사건 뒤 1년간 쏟아진 각종 대책들이 어떻게 시행되고 있는지 짚어봅니다.

“입양 보낸 83%가 미혼모”…입양제도 보완점은?

자녀를 입양 보낸 사람 열 명 중 여덟 명 이상이 아이를 돌볼 형편이 안되는 미혼모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전히 해외 입양 비율이 높은 국내 입양제도의 보완점 짚어봅니다.

“65∼69세 첫날 예약률 21%”…“앞으로 50일이 고비”

육십오에서 육십구세 사이 백신 접종 대상자의 첫날 예약률이 칠십에서 칠십사세 사이보다 두 배 가까이 높았습니다. 고령층 일차 접종이 끝나는 다음 달 까지를 방역 당국이 고비라고 보는 이유 살펴봅니다.

제주 대학가·서울 초등학교 감염 확산

제주도의 대학과 서울 일부 초등학교에서 코로나일구 감염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여름방학 고삼 학생을 시작으로 삼 분기 중 고등학생에게 백신을 접종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14일까지 국회 절차 마쳐 달라”…여야 협상은?

문재인 대통령이 장관 후보자 세 명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십사일까지 보내달라고 국회에 요청했습니다. 청문 보고서 채택을 놓고 진행 중인 여야 협상 상황과 여당 내 기류 정리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