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주시 초미세먼지 40%는 화석연료 오염물질”
입력 2021.05.11 (21:44) 수정 2021.05.11 (21:57)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북보건환경연구원이 2019년 12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청주시 오송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한 초미세먼지 구성성분 분석 결과, 화석연료 오염물질 비중이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비중이 큰 두 가지 성분은 유기탄소와 질산염이온으로 각각 20.4%, 20.2%를 차지했습니다.

유기탄소는 화석연료의 연소에 의해 직접 배출되거나 대기 중 가스상 물질과 광화학반응에 의해 이차적으로 생성되는 물질이며, 질산염이온은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난방 등에서 배출된 질소산화물이 대기 중 화학반응에 의해 생성되는 물질입니다.

분석 기간 중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는 24.7 ㎍/㎥로 나타났습니다.
  • “청주시 초미세먼지 40%는 화석연료 오염물질”
    • 입력 2021-05-11 21:44:41
    • 수정2021-05-11 21:57:29
    뉴스9(청주)
충북보건환경연구원이 2019년 12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청주시 오송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한 초미세먼지 구성성분 분석 결과, 화석연료 오염물질 비중이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비중이 큰 두 가지 성분은 유기탄소와 질산염이온으로 각각 20.4%, 20.2%를 차지했습니다.

유기탄소는 화석연료의 연소에 의해 직접 배출되거나 대기 중 가스상 물질과 광화학반응에 의해 이차적으로 생성되는 물질이며, 질산염이온은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난방 등에서 배출된 질소산화물이 대기 중 화학반응에 의해 생성되는 물질입니다.

분석 기간 중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는 24.7 ㎍/㎥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