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라인 헤드라인]
입력 2021.05.11 (23:31) 수정 2021.05.11 (23:37)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지난해 코로나 사태가 소비 지형도 바꿔놓았다고 합니다.

씀씀이를 줄여야 하는 경제 위기땐 보통 자동차나 가구 같은 오래 쓰는 물건은 사는 걸 미루는데 지난해엔 오히려 반대였습니다.

하지만 전체 국민의 가계 소비 지출은 평균 2.8% 줄었고 특히 중간층의 소비는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

벌이는 줄었는데, 정부 선별 지원에서도 빠졌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자영업자와 함께 중간층을 지원하는데도 정부가 신경써야 하는 이윱니다.

뉴스라인 시작합니다.

65~69세 첫날 21.4% 예약…내일 화이자 백신 도착

65에서 69세 백신 접종 예약 첫날인 어제 예약률이 이십 퍼센트를 넘었습니다.

내일은 화이자, 사흘 뒤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추가로 도착합니다.

‘9살 어린이 가방 감금 살해 사건’ 징역 25년

동거남의 9살 아들을 여행용 가방에 가둬 숨지게 한 여성에 대해, 대법원이 징역 25년의 중형을 확정했습니다.

‘스쿨존 불법 주·정차’ 과태료 최대 3배

오늘부터 어린이보호구역에 불법 주·정차를 하다 단속되면 일반 도로보다 세 배 많은 과태료를 내야 합니다.

단속 현장 취재했습니다.
  • [뉴스라인 헤드라인]
    • 입력 2021-05-11 23:31:17
    • 수정2021-05-11 23:37:23
    뉴스라인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지난해 코로나 사태가 소비 지형도 바꿔놓았다고 합니다.

씀씀이를 줄여야 하는 경제 위기땐 보통 자동차나 가구 같은 오래 쓰는 물건은 사는 걸 미루는데 지난해엔 오히려 반대였습니다.

하지만 전체 국민의 가계 소비 지출은 평균 2.8% 줄었고 특히 중간층의 소비는 큰 폭으로 하락했습니다.

벌이는 줄었는데, 정부 선별 지원에서도 빠졌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자영업자와 함께 중간층을 지원하는데도 정부가 신경써야 하는 이윱니다.

뉴스라인 시작합니다.

65~69세 첫날 21.4% 예약…내일 화이자 백신 도착

65에서 69세 백신 접종 예약 첫날인 어제 예약률이 이십 퍼센트를 넘었습니다.

내일은 화이자, 사흘 뒤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추가로 도착합니다.

‘9살 어린이 가방 감금 살해 사건’ 징역 25년

동거남의 9살 아들을 여행용 가방에 가둬 숨지게 한 여성에 대해, 대법원이 징역 25년의 중형을 확정했습니다.

‘스쿨존 불법 주·정차’ 과태료 최대 3배

오늘부터 어린이보호구역에 불법 주·정차를 하다 단속되면 일반 도로보다 세 배 많은 과태료를 내야 합니다.

단속 현장 취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