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일용직 노동자 감염 지속…17일부터 검사의무화 행정명령
입력 2021.05.14 (19:32) 수정 2021.05.14 (19:50)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 방역 당국은 최근 익산 양계장과 정읍 건설현장에서 일용직 노동자들이 코로나19에 잇따라 확진됨에 따라 오는 17일 0시를 기해 '일용근로자 고용 시 코로나19 의무 검사'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검사 대상은 일용직 내·외국인 노동자들이며, 사업장과 인력사무소가 노동자를 고용할 때 코로나19 검사 결과서를 제출받도록 할 예정입니다.

행정명령을 위반할 경우 벌금과 구상권 청구 등을 할 방침입니다.

한편, 완주의 한 자동차부품생산업체 관련 추가 확진과 전주와 군산, 고창 등에서 이어지는 소규모 감염으로 전북지역 누적 확진자는 2,082명으로 늘었습니다.
  • 전북 일용직 노동자 감염 지속…17일부터 검사의무화 행정명령
    • 입력 2021-05-14 19:32:55
    • 수정2021-05-14 19:50:05
    뉴스7(전주)
전라북도 방역 당국은 최근 익산 양계장과 정읍 건설현장에서 일용직 노동자들이 코로나19에 잇따라 확진됨에 따라 오는 17일 0시를 기해 '일용근로자 고용 시 코로나19 의무 검사'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검사 대상은 일용직 내·외국인 노동자들이며, 사업장과 인력사무소가 노동자를 고용할 때 코로나19 검사 결과서를 제출받도록 할 예정입니다.

행정명령을 위반할 경우 벌금과 구상권 청구 등을 할 방침입니다.

한편, 완주의 한 자동차부품생산업체 관련 추가 확진과 전주와 군산, 고창 등에서 이어지는 소규모 감염으로 전북지역 누적 확진자는 2,082명으로 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