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머니 흉기 살해 20대 1심 징역 12년
입력 2021.05.14 (19:37) 수정 2021.05.14 (20:00)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춘천지방법원 형사2부는 존속살해 혐의로 기소된 26살 고 모 씨에게 징역 12년과 전자발찌 부착 10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반사회적이고 패륜적인 범죄로 엄벌이 불가피하지만, 심신미약 상태에서 우발적으로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라며 이같이 판시했습니다.

고 씨는 지난해 11월 18일 춘천시 거두리의 어머니 집에서 어머니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어머니 흉기 살해 20대 1심 징역 12년
    • 입력 2021-05-14 19:37:57
    • 수정2021-05-14 20:00:42
    뉴스7(춘천)
춘천지방법원 형사2부는 존속살해 혐의로 기소된 26살 고 모 씨에게 징역 12년과 전자발찌 부착 10년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반사회적이고 패륜적인 범죄로 엄벌이 불가피하지만, 심신미약 상태에서 우발적으로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라며 이같이 판시했습니다.

고 씨는 지난해 11월 18일 춘천시 거두리의 어머니 집에서 어머니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