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천 ‘백악기 지형’ 천연기념물 예고
입력 2021.05.14 (21:46) 수정 2021.05.14 (21:56)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화재청이 사천 서포면 선전리의 ‘나뭇가지 피복체 산지’에 대해 천연기념물 지정을 예고했습니다.

선전리에는 중생대 퇴적층에서 만들어진 나뭇가지 화석들이 발견됐으며, 백악기의 흔적입니다.

문화재청은 비슷한 형태의 화석들이 드물지 않게 발견되고 있지만, 선전리 일대는 규모가 크고 보존상태가 좋다고 밝혔습니다.
  • 사천 ‘백악기 지형’ 천연기념물 예고
    • 입력 2021-05-14 21:46:04
    • 수정2021-05-14 21:56:24
    뉴스9(창원)
문화재청이 사천 서포면 선전리의 ‘나뭇가지 피복체 산지’에 대해 천연기념물 지정을 예고했습니다.

선전리에는 중생대 퇴적층에서 만들어진 나뭇가지 화석들이 발견됐으며, 백악기의 흔적입니다.

문화재청은 비슷한 형태의 화석들이 드물지 않게 발견되고 있지만, 선전리 일대는 규모가 크고 보존상태가 좋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