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엄벌 다행”·“처벌 수위 미흡”…선고 지켜본 시민들의 반응은?
입력 2021.05.15 (07:02) 수정 2021.05.15 (07:59)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인이 사건 1심 선고 공판이 있던 어제, 법원 앞에는 많은 시민이 몰려 엄벌을 촉구했는데요.

판결 선고 이후 시민들이 보인 반응 함께 들어 보시겠습니다.

[리포트]

Q. 정인이에게 하고 싶은 말은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 : "정인아 우리 끝까지 싸웠는데 그래도 조금이라도 마음에 위안이 되었으면 좋겠다. 항소를 해도 꼭 엄벌을 끝까지 받을 수 있게 우리가 싸워주고 지켜줄게."]

Q. 양모 살인죄 인정 어떻게 보는지

[김새리/제주도 서귀포시 : "다행히 미필적 고의라도 인정은 됐지만, 이것은 성인이 성인을 죽인 그런 죽음이라고는 다른 걸로 정말 여겨줬으면 좋겠어요. 죽을지 모르고 때렸다... 이건 말이 안 되죠."]

Q. 양모 무기징역 형량에 대한 생각은

[이수진 씨/서울 강서구 : "아이들에게 한 범죄가 더 벌 받아야 하는데... 막 칼로 찌르면 사형 나오잖아요. 근데 정인이는 왜요? 힘없는 애가 온몸으로 얘기하고 그렇게 비참하게 죽었는데..."]

Q. 양부 형량(징역 5년)에 대한 생각은

[김새리/제주도 서귀포시 : "5년이 나왔다는 거는 정말 말도 안 되는 거죠. 그 지금 그게 5년이지, 그쪽은 또 항소할 거고, 또 깎인다고 보면 2년, 3년, 4년. 이게 지금 말이 되나요?"]

Q. 정인이 양부 양모에게 하고 싶은 말은

[신수연/대전 유성구 : "자신의 선택으로 이렇게 입양을 했는데, 그렇게 입양했음에도 불구하고... 입양을 했으면 잘 길렀어야지 왜 그렇게 했느냐는 이게 제일 저한테는 의문이라고 생각합니다."]
  • “엄벌 다행”·“처벌 수위 미흡”…선고 지켜본 시민들의 반응은?
    • 입력 2021-05-15 07:02:42
    • 수정2021-05-15 07:59:35
    뉴스광장
[앵커]

정인이 사건 1심 선고 공판이 있던 어제, 법원 앞에는 많은 시민이 몰려 엄벌을 촉구했는데요.

판결 선고 이후 시민들이 보인 반응 함께 들어 보시겠습니다.

[리포트]

Q. 정인이에게 하고 싶은 말은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 : "정인아 우리 끝까지 싸웠는데 그래도 조금이라도 마음에 위안이 되었으면 좋겠다. 항소를 해도 꼭 엄벌을 끝까지 받을 수 있게 우리가 싸워주고 지켜줄게."]

Q. 양모 살인죄 인정 어떻게 보는지

[김새리/제주도 서귀포시 : "다행히 미필적 고의라도 인정은 됐지만, 이것은 성인이 성인을 죽인 그런 죽음이라고는 다른 걸로 정말 여겨줬으면 좋겠어요. 죽을지 모르고 때렸다... 이건 말이 안 되죠."]

Q. 양모 무기징역 형량에 대한 생각은

[이수진 씨/서울 강서구 : "아이들에게 한 범죄가 더 벌 받아야 하는데... 막 칼로 찌르면 사형 나오잖아요. 근데 정인이는 왜요? 힘없는 애가 온몸으로 얘기하고 그렇게 비참하게 죽었는데..."]

Q. 양부 형량(징역 5년)에 대한 생각은

[김새리/제주도 서귀포시 : "5년이 나왔다는 거는 정말 말도 안 되는 거죠. 그 지금 그게 5년이지, 그쪽은 또 항소할 거고, 또 깎인다고 보면 2년, 3년, 4년. 이게 지금 말이 되나요?"]

Q. 정인이 양부 양모에게 하고 싶은 말은

[신수연/대전 유성구 : "자신의 선택으로 이렇게 입양을 했는데, 그렇게 입양했음에도 불구하고... 입양을 했으면 잘 길렀어야지 왜 그렇게 했느냐는 이게 제일 저한테는 의문이라고 생각합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