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21.05.15 (20:59) 수정 2021.05.15 (21: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신규 확진 681명…‘AZ 백신’ 2차 접종 3,700여 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사흘 만에 7백 명 아래로 내려왔지만 전국에서 집단감염이 잇따랐습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2차 접종이 어제부터 시작됐는데, 하루 동안 요양병원 종사자 등 3천 7백여 명이 접종을 마쳤습니다.

이선호 씨 죽음 뒤에야 “중대재해법 개정하자”

평택항에서 숨진 고 이선호 씨 사고 이후 정치권에선 중대재해법을 개정해 법의 실효성을 높이자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이선호 씨의 아버지는 안전관리자 한 명만 있었어도 아들을 잃지 않았을 것이라고 호소했습니다.

검찰, 조국 전 수석 ‘출국금지’ 관여 정황 수사

검찰이 김학의 전 법무차관에 대한 불법 출국 금지 과정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관여한 정황을 잡고 수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관련 당사자들은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내일 새벽 중부지방 폭우…“시간당 30~50mm”

내일 새벽부터 서울 등 중부지방에 시간당 30~50mm의 집중 호우가 쏟아질 전망입니다. 정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비상근무 체제에 들어갔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21-05-15 20:59:59
    • 수정2021-05-15 21:06:43
    뉴스 9
신규 확진 681명…‘AZ 백신’ 2차 접종 3,700여 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사흘 만에 7백 명 아래로 내려왔지만 전국에서 집단감염이 잇따랐습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2차 접종이 어제부터 시작됐는데, 하루 동안 요양병원 종사자 등 3천 7백여 명이 접종을 마쳤습니다.

이선호 씨 죽음 뒤에야 “중대재해법 개정하자”

평택항에서 숨진 고 이선호 씨 사고 이후 정치권에선 중대재해법을 개정해 법의 실효성을 높이자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이선호 씨의 아버지는 안전관리자 한 명만 있었어도 아들을 잃지 않았을 것이라고 호소했습니다.

검찰, 조국 전 수석 ‘출국금지’ 관여 정황 수사

검찰이 김학의 전 법무차관에 대한 불법 출국 금지 과정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관여한 정황을 잡고 수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관련 당사자들은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내일 새벽 중부지방 폭우…“시간당 30~50mm”

내일 새벽부터 서울 등 중부지방에 시간당 30~50mm의 집중 호우가 쏟아질 전망입니다. 정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비상근무 체제에 들어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