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軍 저소음 ‘수소 드론’ 정찰 투입…11월부터 시범운용
입력 2021.05.17 (10:14) 수정 2021.05.17 (10:40) 정치
군 감시·정찰 임무에 최신 수소 연료전지 기술이 적용된 소형 드론이 도입됩니다.

방위사업청은 오늘(17일) 신속시범획득사업을 통해 ‘수소 파워팩 드론’ 구매계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11월부터 군에서 시범 운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군이 수소 연료전지 기술이 적용된 드론을 활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수소 파워팩 드론은 소형 드론이지만 전자광학, 적외선 카메라를 탑재하고 90분 비행이 가능합니다.

기존 전기배터리 드론과 비교해 장시간 비행이 가능하고, 가솔린 드론과 비교해 저소음·저진동이 장점으로, 은밀한 감시·정찰 임무 수행이 가능하다고 방사청은 설명했습니다.

신속시범획득사업은 소요 결정 전에 민간 분야의 제품·기술을 토대로 한 무기체계 시제품을 신속하게 개발하거나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을 군이 시범 운용하며 활용할 수 있는지 확인하는 과정입니다.

[사진 출처 : 방사청 제공]
  • 軍 저소음 ‘수소 드론’ 정찰 투입…11월부터 시범운용
    • 입력 2021-05-17 10:14:08
    • 수정2021-05-17 10:40:31
    정치
군 감시·정찰 임무에 최신 수소 연료전지 기술이 적용된 소형 드론이 도입됩니다.

방위사업청은 오늘(17일) 신속시범획득사업을 통해 ‘수소 파워팩 드론’ 구매계약을 체결했으며, 오는 11월부터 군에서 시범 운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군이 수소 연료전지 기술이 적용된 드론을 활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수소 파워팩 드론은 소형 드론이지만 전자광학, 적외선 카메라를 탑재하고 90분 비행이 가능합니다.

기존 전기배터리 드론과 비교해 장시간 비행이 가능하고, 가솔린 드론과 비교해 저소음·저진동이 장점으로, 은밀한 감시·정찰 임무 수행이 가능하다고 방사청은 설명했습니다.

신속시범획득사업은 소요 결정 전에 민간 분야의 제품·기술을 토대로 한 무기체계 시제품을 신속하게 개발하거나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을 군이 시범 운용하며 활용할 수 있는지 확인하는 과정입니다.

[사진 출처 : 방사청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