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서울중앙지법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입력 2021.05.17 (11:27) 수정 2021.05.17 (11:28) 사회
서울중앙지법에서 민사 재판 업무를 담당하던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민사소액1과(제2별관 2-205법정)에서 근무하던 직원이 오늘(17일)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법원은 해당 법정을 폐쇄한 뒤 소독하고 있고, 해당 법정에서 하던 업무는 민사소액2과에서 대신하게 했습니다.

법원은 "해당 직원이 지난 12일 열린 재판에 참석했다"면서 "이 기간 민사소액1과에 방문했던 사람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아달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서울중앙지법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 입력 2021-05-17 11:27:47
    • 수정2021-05-17 11:28:28
    사회
서울중앙지법에서 민사 재판 업무를 담당하던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민사소액1과(제2별관 2-205법정)에서 근무하던 직원이 오늘(17일)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법원은 해당 법정을 폐쇄한 뒤 소독하고 있고, 해당 법정에서 하던 업무는 민사소액2과에서 대신하게 했습니다.

법원은 "해당 직원이 지난 12일 열린 재판에 참석했다"면서 "이 기간 민사소액1과에 방문했던 사람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아달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