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천주교인권위 “의원 300명에 국보법 폐지 특별법 공동발의 요청”
입력 2021.05.17 (11:30) 수정 2021.05.17 (11:32) 문화
천주교인권위원회와 천주교정의구현사제단이 제21대 여야 국회의원들에게 ‘국가보안법 폐지 특별법’ 공동발의 의원으로 참여할 것을 요청하는 서신을 발송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의원들에게 보낸 서신에서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이 국가보안법 폐지법안의 대표발의를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은 기쁘고 반갑다”며 “10만 입법청원 동의 성사와 함께 곧 발의될 국가보안법 폐지법안에 공동발의 의원으로 동참한다면 인권과 평화의 길로 나가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어 “국가보안법 폐지는 온전한 평화와 인권의 사회로 가는 큰 걸음이 될 것”이라며 “국회와 시민이 함께 국가보안법을 폐지하고 새롭고 변화된 세상을 만들어 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 10일 국회 본청 계단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작한 국보법 폐지 법안 10만 입원동의 청원에 일주일 만에 8만명이 참여하는 등 호응을 이어가고 있다고 이들 단체는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천주교인권위 “의원 300명에 국보법 폐지 특별법 공동발의 요청”
    • 입력 2021-05-17 11:30:57
    • 수정2021-05-17 11:32:42
    문화
천주교인권위원회와 천주교정의구현사제단이 제21대 여야 국회의원들에게 ‘국가보안법 폐지 특별법’ 공동발의 의원으로 참여할 것을 요청하는 서신을 발송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의원들에게 보낸 서신에서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이 국가보안법 폐지법안의 대표발의를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은 기쁘고 반갑다”며 “10만 입법청원 동의 성사와 함께 곧 발의될 국가보안법 폐지법안에 공동발의 의원으로 동참한다면 인권과 평화의 길로 나가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어 “국가보안법 폐지는 온전한 평화와 인권의 사회로 가는 큰 걸음이 될 것”이라며 “국회와 시민이 함께 국가보안법을 폐지하고 새롭고 변화된 세상을 만들어 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 10일 국회 본청 계단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작한 국보법 폐지 법안 10만 입원동의 청원에 일주일 만에 8만명이 참여하는 등 호응을 이어가고 있다고 이들 단체는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