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얀마 반군부 정치인·시인…잇단 테러로 숨져
입력 2021.05.17 (19:25) 수정 2021.05.17 (19:52) 뉴스7(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얀마에서 반군부 정치인과 시인이 괴한 테러로 잇따라 숨졌습니다.

현지 매체인 이라와디는 민주주의민족동맹, NLD 소속 하원의원인 사이 깐 눈이 지난 15일 샨주의 한 마을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14일에는 중부 사가잉 지역의 몽유와에서 군부 반대 활동을 해온 시인 세인 윈이 괴한으로부터 휘발유 테러를 당해 불에 타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미얀마 반군부 정치인·시인…잇단 테러로 숨져
    • 입력 2021-05-17 19:25:02
    • 수정2021-05-17 19:52:14
    뉴스7(광주)
미얀마에서 반군부 정치인과 시인이 괴한 테러로 잇따라 숨졌습니다.

현지 매체인 이라와디는 민주주의민족동맹, NLD 소속 하원의원인 사이 깐 눈이 지난 15일 샨주의 한 마을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14일에는 중부 사가잉 지역의 몽유와에서 군부 반대 활동을 해온 시인 세인 윈이 괴한으로부터 휘발유 테러를 당해 불에 타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