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친박’ 인사,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 잇따라
입력 2021.05.17 (19:37) 수정 2021.05.17 (19:46)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른바 '친박'으로 손꼽히는 지역 인사들이 국민의힘 최고위원에 잇따라 도전장을 내고 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 변호인으로 알려진 도태우 변호사가 오늘(14:00)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를 선언합니다.

친박 핵심으로 손꼽히던 김재원 전 의원도 지난 14일 최고위원 출마를 공식화했습니다.

국민의힘 책임당원 가운데 3분의 1 가량이 대구경북으로, 다음달 11일 전당대회에서 친박인사들의 득표율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영향력을 가늠하는 잣대가 될 전망입니다.
  • ‘친박’ 인사,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 잇따라
    • 입력 2021-05-17 19:37:25
    • 수정2021-05-17 19:46:23
    뉴스7(대구)
이른바 '친박'으로 손꼽히는 지역 인사들이 국민의힘 최고위원에 잇따라 도전장을 내고 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 변호인으로 알려진 도태우 변호사가 오늘(14:00)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를 선언합니다.

친박 핵심으로 손꼽히던 김재원 전 의원도 지난 14일 최고위원 출마를 공식화했습니다.

국민의힘 책임당원 가운데 3분의 1 가량이 대구경북으로, 다음달 11일 전당대회에서 친박인사들의 득표율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영향력을 가늠하는 잣대가 될 전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