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헝가리 중앙은행, 다음달 금리 인상 가능성 내비쳐
입력 2021.05.17 (23:19) 수정 2021.05.18 (00:15) 국제
헝가리 중앙은행이 물가 인상에 대비하기 위한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비라그 버르너바시 헝가리 중앙은행 부총재는 오늘(17일) 경제 활동 재개에 따라 6월부터 통화 정책이 새로운 단계에 접어들 것이라며, 중앙은행이 높아지는 인플레이션, 즉 물가인상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단기금리를 선제적으로 조정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6월 인플레이션 보고서가 위험을 평가하는 데 매우 중요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그는 3월 이후 인플레이션 위험이 확실히 커졌다며 "우리는 인플레이션의 지속적인 상승 위험을 과소평가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헝가리가 현재 0.6%인 기준금리를 인상할 경우 유럽연합 회원국 가운데 긴축에 착수하는 첫 국가가 될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비라그 부총재의 발언으로 같은 날 유로화 대비 헝가리 통화인 포린트의 가치는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헝가리는 지난달 이후 코로나19 기세가 한풀 꺾이자 단계적으로 경제 활동을 재개해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헝가리 중앙은행 사이트 캡쳐]
  • 헝가리 중앙은행, 다음달 금리 인상 가능성 내비쳐
    • 입력 2021-05-17 23:19:20
    • 수정2021-05-18 00:15:11
    국제
헝가리 중앙은행이 물가 인상에 대비하기 위한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비라그 버르너바시 헝가리 중앙은행 부총재는 오늘(17일) 경제 활동 재개에 따라 6월부터 통화 정책이 새로운 단계에 접어들 것이라며, 중앙은행이 높아지는 인플레이션, 즉 물가인상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단기금리를 선제적으로 조정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6월 인플레이션 보고서가 위험을 평가하는 데 매우 중요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그는 3월 이후 인플레이션 위험이 확실히 커졌다며 "우리는 인플레이션의 지속적인 상승 위험을 과소평가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헝가리가 현재 0.6%인 기준금리를 인상할 경우 유럽연합 회원국 가운데 긴축에 착수하는 첫 국가가 될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비라그 부총재의 발언으로 같은 날 유로화 대비 헝가리 통화인 포린트의 가치는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헝가리는 지난달 이후 코로나19 기세가 한풀 꺾이자 단계적으로 경제 활동을 재개해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헝가리 중앙은행 사이트 캡쳐]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