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의당 “김일권 양산시장 특혜, 수사해야”
입력 2021.05.19 (10:13) 수정 2021.05.19 (10:45)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김일권 양산시장이 취임한 뒤 자신의 소유 땅 앞 하천 제방을 건축법상 도로로 지정했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정의당 경남도당이 어제(18일) 경남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찰의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정의당은 LH 부동산 투기 사태로 공직자 신뢰가 떨어진 상황에서 김일권 양산시장이 특혜로 자신의 재산 가치를 높였다며, 김 시장의 해명과 함께 경찰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 정의당 “김일권 양산시장 특혜, 수사해야”
    • 입력 2021-05-19 10:13:49
    • 수정2021-05-19 10:45:00
    930뉴스(창원)
김일권 양산시장이 취임한 뒤 자신의 소유 땅 앞 하천 제방을 건축법상 도로로 지정했다는 KBS 보도와 관련해, 정의당 경남도당이 어제(18일) 경남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찰의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정의당은 LH 부동산 투기 사태로 공직자 신뢰가 떨어진 상황에서 김일권 양산시장이 특혜로 자신의 재산 가치를 높였다며, 김 시장의 해명과 함께 경찰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