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 시흥 생필품 보관 창고서 불…1명 부상
입력 2021.05.19 (15:29) 수정 2021.05.20 (01:54) 사회
19일 오후 2시 10분쯤 경기도 시흥시 정왕동 2층짜리 생필품 보관 창고에서 불이 나, 9시간여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업체 직원 1명이 화상을 입었습니다. 또 창고 건물 한 동이 전소하고, 인근 3개 동은 불이 번지면서 일부가 소실됐습니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58대와 인력 120여 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여 2시간 여 만에 큰 불길을 잡았고, 잔불 진화 작업 끝에 밤 11시 25분 완진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 경기 시흥 생필품 보관 창고서 불…1명 부상
    • 입력 2021-05-19 15:29:10
    • 수정2021-05-20 01:54:28
    사회
19일 오후 2시 10분쯤 경기도 시흥시 정왕동 2층짜리 생필품 보관 창고에서 불이 나, 9시간여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업체 직원 1명이 화상을 입었습니다. 또 창고 건물 한 동이 전소하고, 인근 3개 동은 불이 번지면서 일부가 소실됐습니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58대와 인력 120여 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여 2시간 여 만에 큰 불길을 잡았고, 잔불 진화 작업 끝에 밤 11시 25분 완진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