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해만에서 ‘산소부족 물 덩어리’ 올해 첫 관측
입력 2021.05.19 (19:35) 수정 2021.05.19 (19:41)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진해만 일부 바다에서 올해 첫 빈산소수괴, 즉 '산소부족 물 덩어리'가 관측됐습니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지난 17일과 어제 현장조사를 통해 진해만 안쪽에 진동만과 원문만, 고현만 해역에서 이를 확인했다며 현재 약한 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수온 상승에 따라 발생 범위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산소부족 물 덩어리'가 확대되면 산소가 바다 저층으로 공급되지 않아 양식장 수산물 폐사 피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진해만에서 ‘산소부족 물 덩어리’ 올해 첫 관측
    • 입력 2021-05-19 19:35:47
    • 수정2021-05-19 19:41:17
    뉴스7(창원)
진해만 일부 바다에서 올해 첫 빈산소수괴, 즉 '산소부족 물 덩어리'가 관측됐습니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지난 17일과 어제 현장조사를 통해 진해만 안쪽에 진동만과 원문만, 고현만 해역에서 이를 확인했다며 현재 약한 상태를 보이고 있지만 수온 상승에 따라 발생 범위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산소부족 물 덩어리'가 확대되면 산소가 바다 저층으로 공급되지 않아 양식장 수산물 폐사 피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