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에 접경지 문화행사 제동…“시작도 못 해”
입력 2021.05.19 (21:50) 수정 2021.05.19 (22:25)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강원도가 추진하는 접경지역의 경제 활성화 정책 중 하나가 대규모 문화 행사 개최입니다.

음악 공연 등 문화 행사는 한번에 많은 관광객을 모을 수 있는데요.

하지만, 코로나 19 확산세로 올해 접경지 문화 행사 사업은 시작도 못 하고 있습니다.

김영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양구 곰취 축제장입니다.

올해는 공연이나 행사 없이 차량 안에서 곰취를 사는 비대면 행사로 진행됐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 때문입니다.

["1박스 주세요. 감사합니다. (예!)"]

곰취 축제처럼 올해 강원도 봄 축제는 대부분 취소되거나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됐습니다.

이 때문에 축제 기간 음악 공연을 열기 위한 강원도 예산 20억 원도 쓰지 못하고 삭감됐습니다.

접경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문화 행사 계획은 또 있습니다.

강원도는 올해 말까지 접경지역에서 8개 대규모 문화 예술 공연을 열 계획입니다.

현재 편성된 예산이 68억 원가량입니다.

5개 접경지역에서 골고루 열리는 평화 이음 토요콘서트와 인제 군 장병 e스포츠대회, 철원 DMZ 피스 트레인 뮤직 페스티벌 등입니다.

하지만, 접경지 문화 행사 사업은 아직 시작도 못 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19 확산 때문입니다.

강원도는 접경지역 문화 행사의 연속성 유지와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코로나 방역 상황에서 최대한 문화 행사를 열 방침입니다.

[최광욱/강원도 평화지역문화과장 : "행사를 약간 축소를 해서 지역 별로 개최한다든지, 새로운 방식을 도입해서 평화지역에서 행사를 개최할 수 있는 그런 방법을 논의해서 개최할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행사 개최를 계속 미룰 순 없습니다.

편성된 예산을 문화 행사 이외에라도 쓰기 위해서는 늦어도 올해 8, 9월까지 개최 여부를 결정해야 합니다.

지난해에도 코로나 확산으로 강원도 접경지역 전체 문화 행사 예산 98억 원 가운데 41%인 40억 원만 썼습니다.

KBS 뉴스 김영준입니다.

촬영기자:최혁환
  • 코로나19에 접경지 문화행사 제동…“시작도 못 해”
    • 입력 2021-05-19 21:50:55
    • 수정2021-05-19 22:25:06
    뉴스9(춘천)
[앵커]

강원도가 추진하는 접경지역의 경제 활성화 정책 중 하나가 대규모 문화 행사 개최입니다.

음악 공연 등 문화 행사는 한번에 많은 관광객을 모을 수 있는데요.

하지만, 코로나 19 확산세로 올해 접경지 문화 행사 사업은 시작도 못 하고 있습니다.

김영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양구 곰취 축제장입니다.

올해는 공연이나 행사 없이 차량 안에서 곰취를 사는 비대면 행사로 진행됐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 때문입니다.

["1박스 주세요. 감사합니다. (예!)"]

곰취 축제처럼 올해 강원도 봄 축제는 대부분 취소되거나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됐습니다.

이 때문에 축제 기간 음악 공연을 열기 위한 강원도 예산 20억 원도 쓰지 못하고 삭감됐습니다.

접경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문화 행사 계획은 또 있습니다.

강원도는 올해 말까지 접경지역에서 8개 대규모 문화 예술 공연을 열 계획입니다.

현재 편성된 예산이 68억 원가량입니다.

5개 접경지역에서 골고루 열리는 평화 이음 토요콘서트와 인제 군 장병 e스포츠대회, 철원 DMZ 피스 트레인 뮤직 페스티벌 등입니다.

하지만, 접경지 문화 행사 사업은 아직 시작도 못 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19 확산 때문입니다.

강원도는 접경지역 문화 행사의 연속성 유지와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코로나 방역 상황에서 최대한 문화 행사를 열 방침입니다.

[최광욱/강원도 평화지역문화과장 : "행사를 약간 축소를 해서 지역 별로 개최한다든지, 새로운 방식을 도입해서 평화지역에서 행사를 개최할 수 있는 그런 방법을 논의해서 개최할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행사 개최를 계속 미룰 순 없습니다.

편성된 예산을 문화 행사 이외에라도 쓰기 위해서는 늦어도 올해 8, 9월까지 개최 여부를 결정해야 합니다.

지난해에도 코로나 확산으로 강원도 접경지역 전체 문화 행사 예산 98억 원 가운데 41%인 40억 원만 썼습니다.

KBS 뉴스 김영준입니다.

촬영기자:최혁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