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월 1∼20일 수출 53.3% 증가…일평균 기준 59.1%↑
입력 2021.05.21 (09:03) 수정 2021.05.21 (09:20) 경제
5월 들어 20일까지 수출금액이 코로나19가 강타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0% 넘게 증가했습니다.

관세청이 오늘(21일) 발표한 '2021년 5월 1~20일 수출입 현황'을 보면, 이달 1∼20일 수출액(통관기준 잠정치)은 311억 2천만 달러로 지난해 5월 대비 53.3% 늘었습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13일로 지난해보다 0.5일이 적었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하루평균 기준으로 수출액은 59.1% 증가했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에서 자동차 부품(221.9%), 석유제품(149.7%), 승용차(146.0%), 무선통신기기(64.0%), 정밀기기(42.6%), 반도체(26.0%) 등 수출이 크게 개선됐습니다.

수출 상대국별로는 미국(87.3%), 유럽연합(EU·78.1%), 베트남(61.1%), 일본(30.6%), 중국(25.2%) 등으로 증가했습니다. 중동(-14.0%)으로는 감소했습니다.

이달 20일까지 수입액은 314억 6천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6.0% 증가했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에서 원유(198.8%), 승용차(59.4%), 반도체(17.8%), 기계류(15.5%) 등 수입이 증가했고 무선통신기기(-11.2%)와 석탄(-6.0%) 등은 감소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5월 1∼20일 수출 53.3% 증가…일평균 기준 59.1%↑
    • 입력 2021-05-21 09:03:21
    • 수정2021-05-21 09:20:30
    경제
5월 들어 20일까지 수출금액이 코로나19가 강타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0% 넘게 증가했습니다.

관세청이 오늘(21일) 발표한 '2021년 5월 1~20일 수출입 현황'을 보면, 이달 1∼20일 수출액(통관기준 잠정치)은 311억 2천만 달러로 지난해 5월 대비 53.3% 늘었습니다.

이 기간 조업일수는 13일로 지난해보다 0.5일이 적었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하루평균 기준으로 수출액은 59.1% 증가했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에서 자동차 부품(221.9%), 석유제품(149.7%), 승용차(146.0%), 무선통신기기(64.0%), 정밀기기(42.6%), 반도체(26.0%) 등 수출이 크게 개선됐습니다.

수출 상대국별로는 미국(87.3%), 유럽연합(EU·78.1%), 베트남(61.1%), 일본(30.6%), 중국(25.2%) 등으로 증가했습니다. 중동(-14.0%)으로는 감소했습니다.

이달 20일까지 수입액은 314억 6천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6.0% 증가했습니다.

조업일수를 고려하지 않은 통계에서 원유(198.8%), 승용차(59.4%), 반도체(17.8%), 기계류(15.5%) 등 수입이 증가했고 무선통신기기(-11.2%)와 석탄(-6.0%) 등은 감소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