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87명…백신 접종률 10% 돌파
입력 2021.05.28 (19:01) 수정 2021.05.28 (20:0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만에 5백 명대로 내려왔습니다.

백신 1차 접종자는 조금 전 오후 5시 기준 누적 520만 4천여 명으로 전 국민의 10%를 돌파했습니다.

김세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늘(28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87명입니다.

국내 발생은 571명, 해외유입은 16명입니다.

오늘(28일) 오후 5시 기준 1차 백신 접종 완료자는 520만 4천여 명으로 전 국민의 10%를 넘어섰습니다.

오늘 새로 접종을 받은 사람은 57만 3천여 명으로 이 가운데 1차 접종을 받은 사람은 51만 3천여 명, 2차 접종을 받은 사람은 5만 9천여 명입니다.

65세에서 74세 사이 일반 고령자 접종을 시작한지 이틀 만에 백만 명 이상이 접종했습니다.

6월 말까지 전 국민의 25%인 천3백만 명이 1차 접종을 받도록 하겠다는 게 방역당국의 목표입니다.

그 뒤 유행 수준을 안정적으로 관리한다면 7월부터는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 개편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어제 하루 신규 백신 1차 접종자는 65만 7천여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2월 말 이후 하루 최대 규모입니다.

60세 이상 고령자의 백신 사전 예약도 다음 달 3일까지 진행 중인데, 64.5%가 예약을 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일반 고령자 접종 첫날인 어제 사전 예약자들의 98% 이상이 접종에 참여해 이른바 '노쇼'로 인한 잔여 백신은 거의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권준욱/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 : "(접종이 진행될수록) 사망자와 위중증환자가 감소를 하고, 이어서 시설이나 장소에서의 집단 발생 규모와 빈도가 줄어들 것입니다. 결국에는 전체적인 유행이 감소하면서 코로나19의 관리 상태로..."]

방역당국은 한미 정상회담에서 미국이 제공하기로 한 백신 물량도 국내에 추가로 도입될 예정이라며, 다음 달 접종 대상도 계획보다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방역당국은 접종률을 높여나가는 한편, 코로나19 국산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부처 간 협업을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KBS 뉴스 김세희입니다.

영상편집:한효정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87명…백신 접종률 10% 돌파
    • 입력 2021-05-28 19:01:08
    • 수정2021-05-28 20:00:33
    뉴스 7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만에 5백 명대로 내려왔습니다.

백신 1차 접종자는 조금 전 오후 5시 기준 누적 520만 4천여 명으로 전 국민의 10%를 돌파했습니다.

김세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오늘(28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87명입니다.

국내 발생은 571명, 해외유입은 16명입니다.

오늘(28일) 오후 5시 기준 1차 백신 접종 완료자는 520만 4천여 명으로 전 국민의 10%를 넘어섰습니다.

오늘 새로 접종을 받은 사람은 57만 3천여 명으로 이 가운데 1차 접종을 받은 사람은 51만 3천여 명, 2차 접종을 받은 사람은 5만 9천여 명입니다.

65세에서 74세 사이 일반 고령자 접종을 시작한지 이틀 만에 백만 명 이상이 접종했습니다.

6월 말까지 전 국민의 25%인 천3백만 명이 1차 접종을 받도록 하겠다는 게 방역당국의 목표입니다.

그 뒤 유행 수준을 안정적으로 관리한다면 7월부터는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 개편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어제 하루 신규 백신 1차 접종자는 65만 7천여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2월 말 이후 하루 최대 규모입니다.

60세 이상 고령자의 백신 사전 예약도 다음 달 3일까지 진행 중인데, 64.5%가 예약을 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일반 고령자 접종 첫날인 어제 사전 예약자들의 98% 이상이 접종에 참여해 이른바 '노쇼'로 인한 잔여 백신은 거의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권준욱/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 : "(접종이 진행될수록) 사망자와 위중증환자가 감소를 하고, 이어서 시설이나 장소에서의 집단 발생 규모와 빈도가 줄어들 것입니다. 결국에는 전체적인 유행이 감소하면서 코로나19의 관리 상태로..."]

방역당국은 한미 정상회담에서 미국이 제공하기로 한 백신 물량도 국내에 추가로 도입될 예정이라며, 다음 달 접종 대상도 계획보다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방역당국은 접종률을 높여나가는 한편, 코로나19 국산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부처 간 협업을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KBS 뉴스 김세희입니다.

영상편집:한효정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