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참교육 실현” 김철수 열사 30주기 추모제 열려
입력 2021.06.05 (21:34) 수정 2021.06.05 (21:57)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노태우 정권 당시 참교육 실현을 요구하며 분신한 고등학생 김철수 열사의 30주기 추모제가 열렸습니다.

김철수 열사 추모사업회는 오늘(5일) 오후 광주 망월동 민족민주열사 묘역에서 추모제를 열고, "김 열사의 분신으로 학생회 직선제와 체벌금지 등 고교 학생 운동의 새 지평이 열렸다"며 추모했습니다.

김철수 열사는 1991년 5월 18일, 보성고등학교에서 학생회 주최로 열린 5.18 기념식 도중 '참교육 실현' 등을 외치며 분신했고, 지난 2002년 민주화운동 관련자로 인정받았습니다.
  • “참교육 실현” 김철수 열사 30주기 추모제 열려
    • 입력 2021-06-05 21:34:16
    • 수정2021-06-05 21:57:27
    뉴스9(광주)
노태우 정권 당시 참교육 실현을 요구하며 분신한 고등학생 김철수 열사의 30주기 추모제가 열렸습니다.

김철수 열사 추모사업회는 오늘(5일) 오후 광주 망월동 민족민주열사 묘역에서 추모제를 열고, "김 열사의 분신으로 학생회 직선제와 체벌금지 등 고교 학생 운동의 새 지평이 열렸다"며 추모했습니다.

김철수 열사는 1991년 5월 18일, 보성고등학교에서 학생회 주최로 열린 5.18 기념식 도중 '참교육 실현' 등을 외치며 분신했고, 지난 2002년 민주화운동 관련자로 인정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