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린이보호구역 사고 낸 중국인 벌금형
입력 2021.06.05 (21:42) 수정 2021.06.05 (21:47)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지법은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오토바이로 어린이 2명을 들이받은 혐의로 중국인 26살 남성에게 벌금 7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해 9월 김해시 수남초등학교 앞 도로에서 정지 신호를 무시하고 달리다가 건널목을 지나던 9살과 10살 어린이를 들이받아 전치 4주와 2주의 상처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어린이보호구역에서 교통신호를 위반해 어린이들을 다치게 한 건 중대한 과실이라고 판시했습니다.
  • 어린이보호구역 사고 낸 중국인 벌금형
    • 입력 2021-06-05 21:42:39
    • 수정2021-06-05 21:47:27
    뉴스9(창원)
창원지법은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오토바이로 어린이 2명을 들이받은 혐의로 중국인 26살 남성에게 벌금 7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해 9월 김해시 수남초등학교 앞 도로에서 정지 신호를 무시하고 달리다가 건널목을 지나던 9살과 10살 어린이를 들이받아 전치 4주와 2주의 상처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어린이보호구역에서 교통신호를 위반해 어린이들을 다치게 한 건 중대한 과실이라고 판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