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상철 감독 별세에 축구계 조문·추모 이어져
입력 2021.06.08 (19:38) 수정 2021.06.08 (19:45)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췌장암 투병 중 사망한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에 대한 조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유 전 감독의 빈소에는 황선홍 전 대전 감독과 최용수 전 FC서울 감독, 김병지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이 조문했습니다.

또 인천 유나이티드 구단은 인천 축구전용경기장에 임시 분향소를 마련했습니다.
  • 유상철 감독 별세에 축구계 조문·추모 이어져
    • 입력 2021-06-08 19:38:00
    • 수정2021-06-08 19:45:19
    뉴스7(창원)
췌장암 투병 중 사망한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에 대한 조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유 전 감독의 빈소에는 황선홍 전 대전 감독과 최용수 전 FC서울 감독, 김병지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등이 조문했습니다.

또 인천 유나이티드 구단은 인천 축구전용경기장에 임시 분향소를 마련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