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네이버 사업자 대출 6개월 만에 500억 돌파
입력 2021.06.10 (11:22) 수정 2021.06.10 (11:26) 경제
네이버파이낸셜은 '미래에셋캐피탈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이 출시 6개월 만에 누적 대출 약정액 500억원을 돌파했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평균 대출액은 2천700만원, 평균 금리는 연 5.7%입니다. 대출 승인율은 40%를 넘었습니다. 대출을 받은 판매자의 약 42%는 매출이 상대적으로 낮은 간이사업자이며, 40%는 업력 1년 6개월 미만입니다.

지난해 12월 나온 이 대출은 신청일 직전 3개월 연속 50만원 이상 매출이 발생한 스마트스토어 사업자를 대상으로 최대 5천만원까지 빌려주는 상품입니다.

담보·보증을 요구하거나 점포가 있어야만 가능했던 기존 대출과 달리 매출 흐름·단골 고객 비중·고객 리뷰·반품률 등 자체 자료와 신용평가회사(CB) 금융 데이터를 더한 자체 개발 신용평가 시스템을 사용합니다.

김태경 리더는 "중소상공인(SME)들이 마진율이 높은 방식으로 사업을 키우거나 재고를 늘리는 등 사업 성장을 위해 자금이 가장 필요한 시점에 대출을 잘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더 많은 SME의 성장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출 조건은 더 완화하고 승인율은 더 높이는 방안을 미래에셋캐피탈과 논의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네이버 웹사이트 캡처]
  • 네이버 사업자 대출 6개월 만에 500억 돌파
    • 입력 2021-06-10 11:22:43
    • 수정2021-06-10 11:26:40
    경제
네이버파이낸셜은 '미래에셋캐피탈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이 출시 6개월 만에 누적 대출 약정액 500억원을 돌파했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평균 대출액은 2천700만원, 평균 금리는 연 5.7%입니다. 대출 승인율은 40%를 넘었습니다. 대출을 받은 판매자의 약 42%는 매출이 상대적으로 낮은 간이사업자이며, 40%는 업력 1년 6개월 미만입니다.

지난해 12월 나온 이 대출은 신청일 직전 3개월 연속 50만원 이상 매출이 발생한 스마트스토어 사업자를 대상으로 최대 5천만원까지 빌려주는 상품입니다.

담보·보증을 요구하거나 점포가 있어야만 가능했던 기존 대출과 달리 매출 흐름·단골 고객 비중·고객 리뷰·반품률 등 자체 자료와 신용평가회사(CB) 금융 데이터를 더한 자체 개발 신용평가 시스템을 사용합니다.

김태경 리더는 "중소상공인(SME)들이 마진율이 높은 방식으로 사업을 키우거나 재고를 늘리는 등 사업 성장을 위해 자금이 가장 필요한 시점에 대출을 잘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더 많은 SME의 성장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출 조건은 더 완화하고 승인율은 더 높이는 방안을 미래에셋캐피탈과 논의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네이버 웹사이트 캡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