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10 항쟁 기념식…김 총리 “국가폭력에 상처받은 분들 명예 회복해야”
입력 2021.06.10 (12:34) 수정 2021.06.10 (12:4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1987년 6·10 민주항쟁을 기리는 행사가 고문 등 각종 인권 탄압이 이뤄졌던 옛 서울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열렸습니다.

34주년을 맞은 오늘 기념식에서는 고(故) 계훈제·김근태·강경대 등 민주화 운동에 헌신한 29명이 훈장과 표창 등을 받았습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아직도 진실이 밝혀지지 않은 죽음들이 있고, 국가폭력에 입은 상처를 치유하지 못한 분들도 계시다"며 이들의 명예 회복을 강조했습니다.
  • 6·10 항쟁 기념식…김 총리 “국가폭력에 상처받은 분들 명예 회복해야”
    • 입력 2021-06-10 12:34:38
    • 수정2021-06-10 12:40:27
    뉴스 12

1987년 6·10 민주항쟁을 기리는 행사가 고문 등 각종 인권 탄압이 이뤄졌던 옛 서울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열렸습니다.

34주년을 맞은 오늘 기념식에서는 고(故) 계훈제·김근태·강경대 등 민주화 운동에 헌신한 29명이 훈장과 표창 등을 받았습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아직도 진실이 밝혀지지 않은 죽음들이 있고, 국가폭력에 입은 상처를 치유하지 못한 분들도 계시다"며 이들의 명예 회복을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