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 미술관, 경북 K바이오랩 ‘상생 합의’
입력 2021.06.10 (21:55) 수정 2021.06.10 (22:01)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건희 미술관 건립과 K바이오랩허브 사업.

각각 2천 5백억 원 이상 투입되는 대규모 국책사업입니다.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이 사업들을 유치하기 위해 각자 경쟁 방식에서 벗어나 후보지를 단일화하고 공동 유치조직을 만드는 등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이종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고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기증한 미술품 2만여 점을 보관.전시하는 미술관 건립사업.

문화체육부가 주관하는 2천 5백억 원 규모 사업에 대구와 경주 등 전국 17개 자치단체가 유치의사를 밝혔습니다.

그런가 하면, 중소벤처기업부가 바이오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조성하는 3천 3백억 규모의 'K바이오랩 허브'사업은 대구와 경북을 포함해 12개 시도가 신청했습니다.

이처럼 유치전이 뜨거워지는 가운데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사업 공동유치에 합의했습니다.

대구는 이건희 미술관, 경북은 K바이오랩허브 유치로 단일화하고 역량을 쏟아붓겠다는 겁니다.

[이철우/경북도지사 :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힘을 합쳐도 어렵습니다. 수도권과 경쟁하기 힘들지만 이것을 따로따로 가면 무조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포항과 경주시와 함께 공동유치 TF팀을 꾸려 타지역과의 유치전에 대응할 계획입니다.

[권영진/대구시장 : "K바이오랩 허브와 국립 이건희 미술관 반드시 우리 대구경북에 유치되어야 한다는 시도민들의 열망과 의지를 담아내는…."]

두 광역단체는 상생합의의 첫 걸음으로 오늘 안동을 방문한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에게 'K바이오랩허브' 포항 공동유치 의사를 전달했습니다.

전국적으로 대규모 국책사업 유치전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가운데, 대구시와 경상북도의 상생합의가 결실을 맺을 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촬영기자:전민재
  • 대구 미술관, 경북 K바이오랩 ‘상생 합의’
    • 입력 2021-06-10 21:55:15
    • 수정2021-06-10 22:01:20
    뉴스9(대구)
[앵커]

이건희 미술관 건립과 K바이오랩허브 사업.

각각 2천 5백억 원 이상 투입되는 대규모 국책사업입니다.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이 사업들을 유치하기 위해 각자 경쟁 방식에서 벗어나 후보지를 단일화하고 공동 유치조직을 만드는 등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이종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고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기증한 미술품 2만여 점을 보관.전시하는 미술관 건립사업.

문화체육부가 주관하는 2천 5백억 원 규모 사업에 대구와 경주 등 전국 17개 자치단체가 유치의사를 밝혔습니다.

그런가 하면, 중소벤처기업부가 바이오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조성하는 3천 3백억 규모의 'K바이오랩 허브'사업은 대구와 경북을 포함해 12개 시도가 신청했습니다.

이처럼 유치전이 뜨거워지는 가운데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사업 공동유치에 합의했습니다.

대구는 이건희 미술관, 경북은 K바이오랩허브 유치로 단일화하고 역량을 쏟아붓겠다는 겁니다.

[이철우/경북도지사 : "대구시와 경상북도가 힘을 합쳐도 어렵습니다. 수도권과 경쟁하기 힘들지만 이것을 따로따로 가면 무조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포항과 경주시와 함께 공동유치 TF팀을 꾸려 타지역과의 유치전에 대응할 계획입니다.

[권영진/대구시장 : "K바이오랩 허브와 국립 이건희 미술관 반드시 우리 대구경북에 유치되어야 한다는 시도민들의 열망과 의지를 담아내는…."]

두 광역단체는 상생합의의 첫 걸음으로 오늘 안동을 방문한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에게 'K바이오랩허브' 포항 공동유치 의사를 전달했습니다.

전국적으로 대규모 국책사업 유치전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가운데, 대구시와 경상북도의 상생합의가 결실을 맺을 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촬영기자:전민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