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거래소, 지난달 204건 시장경보 조치…정치인·백신 테마주 등
입력 2021.06.11 (10:48) 수정 2021.06.11 (11:09) 경제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는 지난달 정치인·백신 테마주 및 우선주 등 총 204건에 대해 투자위험·투자경고·투자주의 종목 지정 등 시장경보 조치를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정치 이슈로 주가가 급변동한 2개 종목이 투자위험 종목으로 지정됐고, 주가가 급등하고 불건전 주문이 제출된 코로나19 백신 원료 공급·개발 관련주, 철강주, 식품주 등 총 21건은 투자경고 종목으로 지정됐습니다.

소수 계좌가 매수에 과다하게 관여한 종목 49건, 스팸 문자 신고 건수가 급증한 종목 11건 등 총 181건은 투자주의 종목으로 분류됐습니다.

거래소는 또 정치 테마주·우선주 등 10건을 이상거래 혐의로 골라내 추가 분석 등 감시에 나섰습니다.

이와 함께 허수성 주문 등 불건전 주문을 반복 제출하고 과다한 시세 관여로 주가 급등을 야기하는 등 불공정 거래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는 행위를 하는 232개 투자자 계좌에 대해 해당 증권사에 예방조치를 요구했습니다.

거래소는 특히 여러 차례 경고에도 반복적으로 불건전 주문을 제출해 시세에 관여하는 양태를 보이는 계좌 등 총 56계좌에 대해 해당 증권사와 거래를 중단시키는 수탁거부 조치를 내리는 등 강력히 대응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거래소, 지난달 204건 시장경보 조치…정치인·백신 테마주 등
    • 입력 2021-06-11 10:48:58
    • 수정2021-06-11 11:09:59
    경제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는 지난달 정치인·백신 테마주 및 우선주 등 총 204건에 대해 투자위험·투자경고·투자주의 종목 지정 등 시장경보 조치를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정치 이슈로 주가가 급변동한 2개 종목이 투자위험 종목으로 지정됐고, 주가가 급등하고 불건전 주문이 제출된 코로나19 백신 원료 공급·개발 관련주, 철강주, 식품주 등 총 21건은 투자경고 종목으로 지정됐습니다.

소수 계좌가 매수에 과다하게 관여한 종목 49건, 스팸 문자 신고 건수가 급증한 종목 11건 등 총 181건은 투자주의 종목으로 분류됐습니다.

거래소는 또 정치 테마주·우선주 등 10건을 이상거래 혐의로 골라내 추가 분석 등 감시에 나섰습니다.

이와 함께 허수성 주문 등 불건전 주문을 반복 제출하고 과다한 시세 관여로 주가 급등을 야기하는 등 불공정 거래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는 행위를 하는 232개 투자자 계좌에 대해 해당 증권사에 예방조치를 요구했습니다.

거래소는 특히 여러 차례 경고에도 반복적으로 불건전 주문을 제출해 시세에 관여하는 양태를 보이는 계좌 등 총 56계좌에 대해 해당 증권사와 거래를 중단시키는 수탁거부 조치를 내리는 등 강력히 대응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