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술 판매 신고한다” 금품 갈취·협박 50대 실형
입력 2021.06.15 (07:43) 수정 2021.06.15 (08:06)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법은 노래연습장에 들어가 여성 업주들을 총기 등으로 위협해 돈을 뜯어낸 혐의로 기소된 50대 남성 A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지난 3월 밤 울산의 한 노래연습장에서 “불법으로 술을 팔고 접객원을 제공한 것을 신고하겠다”며 협박해 25만원을 챙기는 등 비슷한 수법으로 340여만원을 뜯어내고 그 과정에서 전기충격기나 가스총으로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술 판매 신고한다” 금품 갈취·협박 50대 실형
    • 입력 2021-06-15 07:43:25
    • 수정2021-06-15 08:06:54
    뉴스광장(울산)
울산지법은 노래연습장에 들어가 여성 업주들을 총기 등으로 위협해 돈을 뜯어낸 혐의로 기소된 50대 남성 A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지난 3월 밤 울산의 한 노래연습장에서 “불법으로 술을 팔고 접객원을 제공한 것을 신고하겠다”며 협박해 25만원을 챙기는 등 비슷한 수법으로 340여만원을 뜯어내고 그 과정에서 전기충격기나 가스총으로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