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30엑스포]① 엑스포 유치 본격화…“부산과 함께 미래로”
입력 2021.06.15 (10:12) 수정 2021.06.15 (11:35)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주 2030부산월드엑스포 민간 유치위원장이 내정된 데 이어 다음 주 정부와 부산시는 공식적으로 국제박람회기구에 유치 신청서를 제출합니다.

최종 개최지가 결정되는 오는 2023년 말까지 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본격적인 여정이 시작되는데, 향후 추진 일정을 이준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2030부산월드엑스포는 지난 2019년 5월, 정부 사업으로 확정됐습니다.

핵심역할을 할 민간유치위원장 선임을 위해 청와대와 부산시가 나섰지만, 계속 미뤄지다 2년 만에 김영주 전 산업부 장관이 전격 내정됐습니다.

[김영주/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위원장 내정자/지난 11일 : "(엑스포가 부산에 유치되면) 우리의 첨단기술을 선보이면서 우리가 세계의 미래 기술을 선도해 나갈 수 있는 그런 기회도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삼성과 현대차그룹, SK, LG, 롯데 등 5대 그룹 총수가 이례적으로 공동 부위원장을 맡고, 대한상의와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들이 위원으로 모두 참여하는 대규모 유치위원회도 다음 달 출범합니다.

부산시의 움직임도 바빠지고 있습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오는 21일부터 나흘간 정부 대표단과 함께 국제박람회기구가 있는 프랑스 파리로 가 유치 신청서를 제출합니다.

또 오는 10월부터 6개월간 두바이에서 열리는 엑스포에 참석해 본격적인 홍보전에 들어갑니다.

올 연말까지는 부산엑스포를 어떻게 치를지 종합계획을 수립할 계획입니다.

[조유장/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장 : "대한민국의 과거, 현재, 미래를 (관통하는) 이야깃거리를 담고 있는 부산에서 이것을 개최해야 BIE, 국제박람회기구가 바라는 여러 가지 차별화된 콘텐츠가 구성될 수 있어서…."]

오는 2023년 상반기, 국제박람회기구는 부산 현지 실사를 벌일 예정입니다.

2030년 월드엑스포 개최지는 2023년 11월, 169개 회원국의 비밀투표로 최종 결정됩니다.

이때까지 다른 경쟁국과 똑같은 시간이 주어진 만큼 이 기간 우리나라의 역량과 부산의 잠재력을 얼마나 발휘하느냐가 최대 관건이 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이준석입니다.

촬영기자:한석규/영상편집:김종수
  • [2030엑스포]① 엑스포 유치 본격화…“부산과 함께 미래로”
    • 입력 2021-06-15 10:12:37
    • 수정2021-06-15 11:35:18
    930뉴스(부산)
[앵커]

지난주 2030부산월드엑스포 민간 유치위원장이 내정된 데 이어 다음 주 정부와 부산시는 공식적으로 국제박람회기구에 유치 신청서를 제출합니다.

최종 개최지가 결정되는 오는 2023년 말까지 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본격적인 여정이 시작되는데, 향후 추진 일정을 이준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2030부산월드엑스포는 지난 2019년 5월, 정부 사업으로 확정됐습니다.

핵심역할을 할 민간유치위원장 선임을 위해 청와대와 부산시가 나섰지만, 계속 미뤄지다 2년 만에 김영주 전 산업부 장관이 전격 내정됐습니다.

[김영주/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위원장 내정자/지난 11일 : "(엑스포가 부산에 유치되면) 우리의 첨단기술을 선보이면서 우리가 세계의 미래 기술을 선도해 나갈 수 있는 그런 기회도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삼성과 현대차그룹, SK, LG, 롯데 등 5대 그룹 총수가 이례적으로 공동 부위원장을 맡고, 대한상의와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들이 위원으로 모두 참여하는 대규모 유치위원회도 다음 달 출범합니다.

부산시의 움직임도 바빠지고 있습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오는 21일부터 나흘간 정부 대표단과 함께 국제박람회기구가 있는 프랑스 파리로 가 유치 신청서를 제출합니다.

또 오는 10월부터 6개월간 두바이에서 열리는 엑스포에 참석해 본격적인 홍보전에 들어갑니다.

올 연말까지는 부산엑스포를 어떻게 치를지 종합계획을 수립할 계획입니다.

[조유장/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장 : "대한민국의 과거, 현재, 미래를 (관통하는) 이야깃거리를 담고 있는 부산에서 이것을 개최해야 BIE, 국제박람회기구가 바라는 여러 가지 차별화된 콘텐츠가 구성될 수 있어서…."]

오는 2023년 상반기, 국제박람회기구는 부산 현지 실사를 벌일 예정입니다.

2030년 월드엑스포 개최지는 2023년 11월, 169개 회원국의 비밀투표로 최종 결정됩니다.

이때까지 다른 경쟁국과 똑같은 시간이 주어진 만큼 이 기간 우리나라의 역량과 부산의 잠재력을 얼마나 발휘하느냐가 최대 관건이 될 전망입니다.

KBS 뉴스 이준석입니다.

촬영기자:한석규/영상편집:김종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