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중국 원전에서 ‘누출 신고’…중 운영사 “이상 없어”
입력 2021.06.15 (15:14) 수정 2021.06.15 (15:31) 영상K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중국의 한 원자력 발전소에서 방사성 물질이 누출됐다는 신고를 미국 정부가 받고 관련 내용을 분석 중이라고 CNN 방송이 어제 보도했습니다.

방송에 따르면 지난달 말 프랑스 원전장비업체 '프라마톰'은 미국 에너지부에 중국 광둥성 타이산 원전에서 핵분열 기체가 누출되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이어 해당 원전을 정상상태로 돌려놓기 위해 미국의 기술지원을 제약 없이 받을 수 있게 해달라고 미국 에너지부에 요청했습니다.

프라마톰은 미국에 중국 안전 당국이 원전 폐기를 막기 위해 방사선 수치 허용량을 지속해서 늘리고 있다고 신고했으나, 미 당국은 위기 수준은 아니라고 보고 있다고 CNN은 전했습니다.

타이산 원전의 국영 운영사인 중국 광허그룹은 성명을 내고 "타이산 원전과 인근 지역의 환경 관련 지표는 정상 수준"이며 "안전 규정을 충족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영상] 중국 원전에서 ‘누출 신고’…중 운영사 “이상 없어”
    • 입력 2021-06-15 15:14:19
    • 수정2021-06-15 15:31:53
    영상K
중국의 한 원자력 발전소에서 방사성 물질이 누출됐다는 신고를 미국 정부가 받고 관련 내용을 분석 중이라고 CNN 방송이 어제 보도했습니다.

방송에 따르면 지난달 말 프랑스 원전장비업체 '프라마톰'은 미국 에너지부에 중국 광둥성 타이산 원전에서 핵분열 기체가 누출되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이어 해당 원전을 정상상태로 돌려놓기 위해 미국의 기술지원을 제약 없이 받을 수 있게 해달라고 미국 에너지부에 요청했습니다.

프라마톰은 미국에 중국 안전 당국이 원전 폐기를 막기 위해 방사선 수치 허용량을 지속해서 늘리고 있다고 신고했으나, 미 당국은 위기 수준은 아니라고 보고 있다고 CNN은 전했습니다.

타이산 원전의 국영 운영사인 중국 광허그룹은 성명을 내고 "타이산 원전과 인근 지역의 환경 관련 지표는 정상 수준"이며 "안전 규정을 충족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