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택배 과로사 대책’ 2차 합의안 나올까…논의 시작
입력 2021.06.15 (16:01) 수정 2021.06.15 (16:22) 사회
택배 노동자의 과로사 대책 마련을 위해 택배 노사와 정부가 참여한 사회적 합의 기구가 다시 한번 합의안 도출을 시도합니다.

사회적 합의 기구는 오늘(15일) 오후 1시 반부터 서울 국회에서 만나 2차 합의안 도출을 위한 논의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르면 내일(16일) 2차 합의 타결을 목표로, 오늘부터 이틀 동안 분류 작업과 수수료 인상 문제 등을 종합적으로 논의하게 됩니다.

쟁점은 1차 합의안의 구체적인 이행 시점과 수수료 인상 등 거래 구조 개선 등입니다.

지난 1월 사회적 합의 기구는 택배 노동자 과로사 원인으로 꼽힌 분류 작업에 별도 인력을 투입하기로 했지만, 전국택배노조는 분류 인력이 실제로 투입되지 않았다며 합의가 지켜지지 않았다고 주장해왔습니다.

또 택배 노동자의 노동 시간 감축과 관련해서 노조 측은 노동 시간이 줄어드는 만큼 물량과 수익이 줄어드는 데 대한 보전 방안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오늘 회의에 앞서 택배사 측은 국토교통부와의 논의를 통해 올해 안에 분류 인력을 투입한다는 내용에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택배노조는 지난 주 2차 사회적 합의가 결렬되면서 지난 9일부터 파업에 돌입했으며, 오늘부터 1박 2일 동안 조합원 5천여 명이 서울 여의도에 모여 사회적 합의 이행을 요구하는 집회를 벌인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택배 과로사 대책’ 2차 합의안 나올까…논의 시작
    • 입력 2021-06-15 16:01:50
    • 수정2021-06-15 16:22:26
    사회
택배 노동자의 과로사 대책 마련을 위해 택배 노사와 정부가 참여한 사회적 합의 기구가 다시 한번 합의안 도출을 시도합니다.

사회적 합의 기구는 오늘(15일) 오후 1시 반부터 서울 국회에서 만나 2차 합의안 도출을 위한 논의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르면 내일(16일) 2차 합의 타결을 목표로, 오늘부터 이틀 동안 분류 작업과 수수료 인상 문제 등을 종합적으로 논의하게 됩니다.

쟁점은 1차 합의안의 구체적인 이행 시점과 수수료 인상 등 거래 구조 개선 등입니다.

지난 1월 사회적 합의 기구는 택배 노동자 과로사 원인으로 꼽힌 분류 작업에 별도 인력을 투입하기로 했지만, 전국택배노조는 분류 인력이 실제로 투입되지 않았다며 합의가 지켜지지 않았다고 주장해왔습니다.

또 택배 노동자의 노동 시간 감축과 관련해서 노조 측은 노동 시간이 줄어드는 만큼 물량과 수익이 줄어드는 데 대한 보전 방안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오늘 회의에 앞서 택배사 측은 국토교통부와의 논의를 통해 올해 안에 분류 인력을 투입한다는 내용에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택배노조는 지난 주 2차 사회적 합의가 결렬되면서 지난 9일부터 파업에 돌입했으며, 오늘부터 1박 2일 동안 조합원 5천여 명이 서울 여의도에 모여 사회적 합의 이행을 요구하는 집회를 벌인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