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막걸리 빚기’ 국가무형문화재 신규 지정
입력 2021.06.15 (19:52) 수정 2021.06.15 (19:55)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화재청이 '막걸리 빚기'를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했습니다.

지정 대상은 막걸리를 빚는 작업을 포함해 다양한 생업과 의례, 경조사 활동 등에서 나누는 전통 생활관습까지 포함됐습니다.

문화재청은 막걸리가 오랜 역사를 통해 한반도 전역에서 전승·향유되고, 막걸리를 빚는 전통지식이 유지되고 있어, 지정할 가치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막걸리 빚기’ 국가무형문화재 신규 지정
    • 입력 2021-06-15 19:52:14
    • 수정2021-06-15 19:55:00
    뉴스7(대전)
문화재청이 '막걸리 빚기'를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했습니다.

지정 대상은 막걸리를 빚는 작업을 포함해 다양한 생업과 의례, 경조사 활동 등에서 나누는 전통 생활관습까지 포함됐습니다.

문화재청은 막걸리가 오랜 역사를 통해 한반도 전역에서 전승·향유되고, 막걸리를 빚는 전통지식이 유지되고 있어, 지정할 가치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