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여야 선거 채비…“공약 발굴·조직 쇄신”
입력 2021.06.16 (08:32) 수정 2021.06.16 (08:45)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내년에는 3월, 대통령 선거와 6월, 지방 선거를 연이어 치르게 됩니다.

충북 여야 정치권은 벌써부터 공약을 발굴하고 조직 쇄신에 주력하는 등 본격적인 선거 행보를 시작했습니다.

민수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이 내년 대선과 지방 선거를 앞두고 공약 발굴에 나섰습니다.

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 그리고 각계 전문가들과 정책 간담회를 열고 충북의 산업과 경제 등 지역 발전 정책과 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이르면 이달 안에 지역별, 분야별 세부 공약을 발굴할 충북 지방선거 기획단도 출범시킬 계획입니다.

[이장섭/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 : "큰 그림은 큰 그림대로, 작은 정책들은 작은 정책대로 잘 모아서 소중한 의견들을 도민들에게 꼭 유효하고 필요한 그런 정책으로 바꿔서 내년에 이뤄지는 선거에 (반영하겠습니다.)"]

헌정 사상 최초로 30대 당 대표를 배출한 국민의힘은 조직 쇄신과 개혁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현재 충북은 엄태영 도당위원장이 오는 8월 말까지 윤갑근 전 위원장의 남은 임기를 이끌고 있습니다.

이후 차기 도당위원장 선출, 그리고 사고 지구당 지정으로 공석이 된 청주 상당과 서원 당협위원장 인선 등이 뒤따를 전망입니다.

[엄태영/국민의힘 충북도당위원장 : "도당도 대선 체제에 맞춰서 여러 가지 조직도 강화하고 특히 저희 당이 그동안 미흡했던 청년 조직, 여성 조직에 대해서 활성화를 시키는 계획을 가지고 각 당협위원장들과 계속 교감하고 (있습니다.)"]

260여 일 앞으로 다가온 대선, 이어 석 달 뒤 치러질 지방 선거를 앞두고 충북 여야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민수아입니다.

촬영기자:박준규
  • 충북 여야 선거 채비…“공약 발굴·조직 쇄신”
    • 입력 2021-06-16 08:32:50
    • 수정2021-06-16 08:45:17
    뉴스광장(청주)
[앵커]

내년에는 3월, 대통령 선거와 6월, 지방 선거를 연이어 치르게 됩니다.

충북 여야 정치권은 벌써부터 공약을 발굴하고 조직 쇄신에 주력하는 등 본격적인 선거 행보를 시작했습니다.

민수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이 내년 대선과 지방 선거를 앞두고 공약 발굴에 나섰습니다.

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 그리고 각계 전문가들과 정책 간담회를 열고 충북의 산업과 경제 등 지역 발전 정책과 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이르면 이달 안에 지역별, 분야별 세부 공약을 발굴할 충북 지방선거 기획단도 출범시킬 계획입니다.

[이장섭/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 : "큰 그림은 큰 그림대로, 작은 정책들은 작은 정책대로 잘 모아서 소중한 의견들을 도민들에게 꼭 유효하고 필요한 그런 정책으로 바꿔서 내년에 이뤄지는 선거에 (반영하겠습니다.)"]

헌정 사상 최초로 30대 당 대표를 배출한 국민의힘은 조직 쇄신과 개혁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현재 충북은 엄태영 도당위원장이 오는 8월 말까지 윤갑근 전 위원장의 남은 임기를 이끌고 있습니다.

이후 차기 도당위원장 선출, 그리고 사고 지구당 지정으로 공석이 된 청주 상당과 서원 당협위원장 인선 등이 뒤따를 전망입니다.

[엄태영/국민의힘 충북도당위원장 : "도당도 대선 체제에 맞춰서 여러 가지 조직도 강화하고 특히 저희 당이 그동안 미흡했던 청년 조직, 여성 조직에 대해서 활성화를 시키는 계획을 가지고 각 당협위원장들과 계속 교감하고 (있습니다.)"]

260여 일 앞으로 다가온 대선, 이어 석 달 뒤 치러질 지방 선거를 앞두고 충북 여야의 행보가 빨라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민수아입니다.

촬영기자:박준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