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정인 “북한의 대화 복귀 위해 한미연합훈련 문제 해결해야”
입력 2021.06.17 (03:23) 수정 2021.06.17 (03:49) 국제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은 한미 양국이 북한을 대화로 돌아오게 하기 위해 현재 가장 중요한 것은 8월 시행 예정인 한미연합훈련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이사장은 현지 시각 16일 한국의 동아시아재단과 미국의 민간단체 전미북한위원회가 주최한 화상 세미나에서 "북한은 한미연합훈련을 미국의 적대적 의도와 정책의 표시라고 주장해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이사장은 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는 한 북한이 다시 대화로 돌아올 가능성은 매우 낮다면서 "북한은 미국과 대화하는 것을 매우 주저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정부가 미국과 협의한 뒤 연합훈련이 규모 축소가 아닌 중단될 것이라고 발표하느냐 여부가 우선 문제이며 훈련 중단은 북한의 대화 복귀 여부를 알 수 있는 가장 중요한 변수 중 하나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정인 “북한의 대화 복귀 위해 한미연합훈련 문제 해결해야”
    • 입력 2021-06-17 03:23:10
    • 수정2021-06-17 03:49:47
    국제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은 한미 양국이 북한을 대화로 돌아오게 하기 위해 현재 가장 중요한 것은 8월 시행 예정인 한미연합훈련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이사장은 현지 시각 16일 한국의 동아시아재단과 미국의 민간단체 전미북한위원회가 주최한 화상 세미나에서 "북한은 한미연합훈련을 미국의 적대적 의도와 정책의 표시라고 주장해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이사장은 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는 한 북한이 다시 대화로 돌아올 가능성은 매우 낮다면서 "북한은 미국과 대화하는 것을 매우 주저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정부가 미국과 협의한 뒤 연합훈련이 규모 축소가 아닌 중단될 것이라고 발표하느냐 여부가 우선 문제이며 훈련 중단은 북한의 대화 복귀 여부를 알 수 있는 가장 중요한 변수 중 하나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