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IMF 총재 “백신이 올해 가장 중요한 경제정책 될 것”
입력 2021.06.17 (10:15) 수정 2021.06.17 (10:18) 국제
코로나19 백신 정책이 올해 가장 중요한 경제정책이 될 것이라고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 IMF 총재가 현지시간 16일 밝혔습니다.

CN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이날 CNBC 주최 행사에서 코로나19 백신 정책이 올해는 물론 내년에도 가장 중요한 경제 정책이 될 수 있다면서 통화나 금융정책보다 중요성이 더 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전 세계가 높은 수준의 성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모든 사람에 대한 백신 접종이 이뤄져야 하지만 백신 접종에 차등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이를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IMF는 지난 4월 높은 백신 접종률을 전제로 올해 세계 경제가 국내총생산(GDP) 기준 6.0%의 성장률을 기록하고 내년에도 4.4%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습니다.

IMF는 올해 적어도 전 세계 인구의 40%, 내년까지는 60%에 대한 백신 접종이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백신접종 확대를 위해 500억달러를 사용하면 9조달러의 경제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IMF의 발표 내용을 상기하면서 백신접종 확대를 위한 투자는 최대의 성과를 낼 수 있는 일생일대의 투자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 IMF 총재 “백신이 올해 가장 중요한 경제정책 될 것”
    • 입력 2021-06-17 10:15:11
    • 수정2021-06-17 10:18:53
    국제
코로나19 백신 정책이 올해 가장 중요한 경제정책이 될 것이라고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 IMF 총재가 현지시간 16일 밝혔습니다.

CN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이날 CNBC 주최 행사에서 코로나19 백신 정책이 올해는 물론 내년에도 가장 중요한 경제 정책이 될 수 있다면서 통화나 금융정책보다 중요성이 더 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전 세계가 높은 수준의 성장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모든 사람에 대한 백신 접종이 이뤄져야 하지만 백신 접종에 차등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이를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IMF는 지난 4월 높은 백신 접종률을 전제로 올해 세계 경제가 국내총생산(GDP) 기준 6.0%의 성장률을 기록하고 내년에도 4.4% 성장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습니다.

IMF는 올해 적어도 전 세계 인구의 40%, 내년까지는 60%에 대한 백신 접종이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백신접종 확대를 위해 500억달러를 사용하면 9조달러의 경제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IMF의 발표 내용을 상기하면서 백신접종 확대를 위한 투자는 최대의 성과를 낼 수 있는 일생일대의 투자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게티이미지뱅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