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자친구 예린, 비 소속사 써브라임과 전속계약
입력 2021.06.17 (15:18) 연합뉴스
최근 여자친구 해체와 함께 쏘스뮤직을 떠난 예린이 멤버 가운데 처음으로 새 소속사와 계약했다.

써브라임아티스트컴퍼니는 17일 예린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앞으로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써브라임에는 송강호, 비(정지훈), 윤정희, EXID 하니(안희연), 갓세븐 잭슨·영재 등이 소속돼 있다.

2015년 여자친구로 데뷔한 예린은 팀에서 리드댄서 겸 서브보컬을 맡았다.

여자친구는 7년 동안 '시간을 달려서', '유리구슬', '오늘부터 우리는' 등 여러 히트곡을 내며 팬덤뿐만 아니라 대중에게도 사랑받았으나 지난달 쏘스뮤직과 재계약하지 않고 활동을 종료했다.

해체 후 유주와 은하는 각각 드라마 '보쌈', 웹툰 '시간의 계단' OST(오리지널 사운드트랙)에 참여하며 개인 활동을 시작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여자친구 예린, 비 소속사 써브라임과 전속계약
    • 입력 2021-06-17 15:18:41
    연합뉴스
최근 여자친구 해체와 함께 쏘스뮤직을 떠난 예린이 멤버 가운데 처음으로 새 소속사와 계약했다.

써브라임아티스트컴퍼니는 17일 예린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앞으로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써브라임에는 송강호, 비(정지훈), 윤정희, EXID 하니(안희연), 갓세븐 잭슨·영재 등이 소속돼 있다.

2015년 여자친구로 데뷔한 예린은 팀에서 리드댄서 겸 서브보컬을 맡았다.

여자친구는 7년 동안 '시간을 달려서', '유리구슬', '오늘부터 우리는' 등 여러 히트곡을 내며 팬덤뿐만 아니라 대중에게도 사랑받았으나 지난달 쏘스뮤직과 재계약하지 않고 활동을 종료했다.

해체 후 유주와 은하는 각각 드라마 '보쌈', 웹툰 '시간의 계단' OST(오리지널 사운드트랙)에 참여하며 개인 활동을 시작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