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경, 심장마비 증세 30대 응급환자 긴급 이송
입력 2021.06.17 (23:18) 수정 2021.06.18 (01:32)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젯밤 10시쯤 울산항 E-2 묘박지 해상에 정박중이던 석유화학제품운반선에서 라이베리아 국적의 30대 선원 A씨가 발열과 심장마비 증세를 호소한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인근 해역의 경비정을 이용해 A씨를 방어진항으로 긴급 후송한 뒤 119구급대에 인계했습니다.

병원으로 옮겨진 A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해경, 심장마비 증세 30대 응급환자 긴급 이송
    • 입력 2021-06-17 23:18:52
    • 수정2021-06-18 01:32:03
    뉴스9(울산)
어젯밤 10시쯤 울산항 E-2 묘박지 해상에 정박중이던 석유화학제품운반선에서 라이베리아 국적의 30대 선원 A씨가 발열과 심장마비 증세를 호소한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인근 해역의 경비정을 이용해 A씨를 방어진항으로 긴급 후송한 뒤 119구급대에 인계했습니다.

병원으로 옮겨진 A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