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백신 이상반응 6만 6천여 건 신고…사망 신고 293명
입력 2021.06.21 (14:53) 수정 2021.06.21 (15:06) 사회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지난 1주간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가 7,067건 새로 접수됐다고 오늘(21일) 밝혔습니다.

지난 2월 국내 접종을 시작한 이래 전체 접종건수 1,794만 3,723건 중 이상반응은 지금까지 6만 6,395건이 신고됐으며, 신고율은 0.37%입니다.

신고 사례 중 95.0%(6만 3,092건)는 근육통, 두통 등 일반적인 이상반응 사례였습니다. 나머지 5.0%(3,303건) 중에서는 사망 0.4%(293건), 아나필락시스 0.6%(397건) 등 중대한 이상반응 사례였습니다.

성별로는 여성(0.5%)이 남성(0.2%)보다 신고율이 더 높았습니다. 연령대로는 18-29세(0.81%)에서 가장 높고, 75세 이상(0.21%)에서 가장 낮았습니다. 백신 종류별로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0.45%, 얀센 백신 0.32%, 화이자 백신 0.22% 순이었습니다.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신고한 사망자는 293명(1.63명/10만 건 접종)입니다. 아스트라제네카 117명(1.04명/10만 건 접종), 화이자 175명(3.11명/10만 건 접종), 얀센 1명(0.09명/10만 건 접종)이었습니다.

화이자 백신 접종자에게서 이상반응 사망신고가 많은 것은 접종 대상자가 75세 이상 노인 등 주로 고령층이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추진단은 밝혔습니다.

다른 증상으로 먼저 신고됐다가 상태가 악화해 사망한 사례까지 모두 포함하면 사망자는 391명(아스트라제네카 152명, 화이자 238명, 얀센 1명)입니다.

백신 접종 차수별 이상반응 신고율은 화이자 백신은 1차(0.19%)보다 2차 접종 후 신고율(0.25%)이 높았습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1차(0.47%)보다 2차 접종 후 신고율(0.18%)이 낮았습니다. 두 백신 모두 연령이 낮을수록 2차 접종 후 신고율이 높은 양상이었습니다.

방역당국은 아데노바이러스벡터 코로나19 백신(아스트라제네카, 얀센) 접종 후 혈소판감소성 혈전증 의심증상이 나타난 경우 즉시 의료기관의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해당 환자를 진료한 의료기관에는 신속히 이상반응을 방역당국에 신고를 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 코로나19 백신 이상반응 6만 6천여 건 신고…사망 신고 293명
    • 입력 2021-06-21 14:53:07
    • 수정2021-06-21 15:06:57
    사회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은 지난 1주간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가 7,067건 새로 접수됐다고 오늘(21일) 밝혔습니다.

지난 2월 국내 접종을 시작한 이래 전체 접종건수 1,794만 3,723건 중 이상반응은 지금까지 6만 6,395건이 신고됐으며, 신고율은 0.37%입니다.

신고 사례 중 95.0%(6만 3,092건)는 근육통, 두통 등 일반적인 이상반응 사례였습니다. 나머지 5.0%(3,303건) 중에서는 사망 0.4%(293건), 아나필락시스 0.6%(397건) 등 중대한 이상반응 사례였습니다.

성별로는 여성(0.5%)이 남성(0.2%)보다 신고율이 더 높았습니다. 연령대로는 18-29세(0.81%)에서 가장 높고, 75세 이상(0.21%)에서 가장 낮았습니다. 백신 종류별로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0.45%, 얀센 백신 0.32%, 화이자 백신 0.22% 순이었습니다.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신고한 사망자는 293명(1.63명/10만 건 접종)입니다. 아스트라제네카 117명(1.04명/10만 건 접종), 화이자 175명(3.11명/10만 건 접종), 얀센 1명(0.09명/10만 건 접종)이었습니다.

화이자 백신 접종자에게서 이상반응 사망신고가 많은 것은 접종 대상자가 75세 이상 노인 등 주로 고령층이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추진단은 밝혔습니다.

다른 증상으로 먼저 신고됐다가 상태가 악화해 사망한 사례까지 모두 포함하면 사망자는 391명(아스트라제네카 152명, 화이자 238명, 얀센 1명)입니다.

백신 접종 차수별 이상반응 신고율은 화이자 백신은 1차(0.19%)보다 2차 접종 후 신고율(0.25%)이 높았습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1차(0.47%)보다 2차 접종 후 신고율(0.18%)이 낮았습니다. 두 백신 모두 연령이 낮을수록 2차 접종 후 신고율이 높은 양상이었습니다.

방역당국은 아데노바이러스벡터 코로나19 백신(아스트라제네카, 얀센) 접종 후 혈소판감소성 혈전증 의심증상이 나타난 경우 즉시 의료기관의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해당 환자를 진료한 의료기관에는 신속히 이상반응을 방역당국에 신고를 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