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쿠팡 쇼핑몰에 ‘욱일기’ 상품 논란…뒤늦게 판매 중단
입력 2021.06.23 (06:53) 수정 2021.06.23 (08:0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쿠팡 온라인 쇼핑몰에서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욱일기 관련 상품을 팔다 논란이 되자 급하게 판매를 중단했습니다.

지난해에도 일본 제국주의 관련 상품이 쇼핑몰에 올라와 논란이 됐는데요.

이번에도 부적절한 상품을 걸러내지 못했습니다.

박민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쿠팡 온라인 쇼핑몰입니다.

살 마음만 먹으면 일본 제국주의 전범기인, 욱일기 스티커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일본 현지에서 배송된다는 안내 문구도 있습니다.

욱일기가 그려진 우산도 판매 상품으로 함께 올라와 있습니다.

어제 오전까지 쿠팡 홈페이지에서 욱일기를 뜻하는 영어 단어나 일본어를 검색창에 입력하면 관련 상품이 노출됐습니다.

뒤늦게 문제를 확인한 쿠팡 측은 욱일기 관련 상품을 판매 중단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물건들은 모두 해외 배송 상품으로, 쿠팡이 자체 판매하는 것이 아닌 오픈마켓 판매자가 등록한 것이라고 쿠팡 측은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쿠팡과 달리 다른 경쟁 업체의 온라인 쇼핑몰에선 욱일기 관련 상품이 노출되지 않았습니다.

[윤명/소비자시민모임 사무총장 : "플랫폼 업종이 지금은 너무나 많이 영역이 커졌고, 무조건 '나는 그냥 연결해준 것이기 때문에 상관이 없어'라고 말하기에는 너무 좀 무책임한 것 같아요."]

쿠팡은 지난해 12월에도 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 특공대를 뜻하는 '가미카제' 관련 머리띠를 팔다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KBS 뉴스 박민철입니다.

촬영기자:최원석/영상편집:김선영/그래픽:이근희
  • 쿠팡 쇼핑몰에 ‘욱일기’ 상품 논란…뒤늦게 판매 중단
    • 입력 2021-06-23 06:53:23
    • 수정2021-06-23 08:07:07
    뉴스광장 1부
[앵커]

쿠팡 온라인 쇼핑몰에서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욱일기 관련 상품을 팔다 논란이 되자 급하게 판매를 중단했습니다.

지난해에도 일본 제국주의 관련 상품이 쇼핑몰에 올라와 논란이 됐는데요.

이번에도 부적절한 상품을 걸러내지 못했습니다.

박민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쿠팡 온라인 쇼핑몰입니다.

살 마음만 먹으면 일본 제국주의 전범기인, 욱일기 스티커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일본 현지에서 배송된다는 안내 문구도 있습니다.

욱일기가 그려진 우산도 판매 상품으로 함께 올라와 있습니다.

어제 오전까지 쿠팡 홈페이지에서 욱일기를 뜻하는 영어 단어나 일본어를 검색창에 입력하면 관련 상품이 노출됐습니다.

뒤늦게 문제를 확인한 쿠팡 측은 욱일기 관련 상품을 판매 중단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물건들은 모두 해외 배송 상품으로, 쿠팡이 자체 판매하는 것이 아닌 오픈마켓 판매자가 등록한 것이라고 쿠팡 측은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쿠팡과 달리 다른 경쟁 업체의 온라인 쇼핑몰에선 욱일기 관련 상품이 노출되지 않았습니다.

[윤명/소비자시민모임 사무총장 : "플랫폼 업종이 지금은 너무나 많이 영역이 커졌고, 무조건 '나는 그냥 연결해준 것이기 때문에 상관이 없어'라고 말하기에는 너무 좀 무책임한 것 같아요."]

쿠팡은 지난해 12월에도 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 특공대를 뜻하는 '가미카제' 관련 머리띠를 팔다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KBS 뉴스 박민철입니다.

촬영기자:최원석/영상편집:김선영/그래픽:이근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