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남기 “금리 1%p 오르면 이자부담 10조…서민경제 어려움”
입력 2021.06.23 (18:34) 수정 2021.06.23 (18:40) 경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금리가 1%포인트 올라가면, 금리 부담이 10조 원 이상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서민경제에 여러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23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한국은행의 연내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에 대한 무소속 양정숙 의원의 질의에 “질서 있게, 예고되도록 진행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양 의원이 ‘한국판 서브프라임 모기지사태’에 대한 우려를 언급하자, 홍 부총리는 “정부가 주택담보대출의 고정금리 비중을 높여와 충격 완화의 기반이 됐다”며, 대출자들은 금리가 변동될 수 있다는 것에 미리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홍남기 “금리 1%p 오르면 이자부담 10조…서민경제 어려움”
    • 입력 2021-06-23 18:34:43
    • 수정2021-06-23 18:40:32
    경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금리가 1%포인트 올라가면, 금리 부담이 10조 원 이상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서민경제에 여러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23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한국은행의 연내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에 대한 무소속 양정숙 의원의 질의에 “질서 있게, 예고되도록 진행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양 의원이 ‘한국판 서브프라임 모기지사태’에 대한 우려를 언급하자, 홍 부총리는 “정부가 주택담보대출의 고정금리 비중을 높여와 충격 완화의 기반이 됐다”며, 대출자들은 금리가 변동될 수 있다는 것에 미리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