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워런 버핏, 게이츠 재단 신탁관리인 사임
입력 2021.06.23 (22:06) 수정 2021.06.23 (22:14) 국제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신탁관리인에서 사임하기로 했습니다.

버핏 회장은 현지 시간으로 23일 성명을 통해 "버크셔해서웨이를 제외한 다른 회사에서 그랬던 것처럼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신탁관리인 자리를 떠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버핏 회장은 "나와 재단의 목표는 100% 일치한다"면서 게이츠 재단 경영에 더는 참여할 필요가 없다고 덧붙였다.

버핏 회장은 게이츠 재단에 41억 달러, 우리 돈 약 4조 7천억 원을 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은 마이크로소프트의 공동 창업자 빌 게이츠가 아내 멀린다와 함께 2000년 설립했고, 2019년까지 550억 달러. 62조 5천억 원을 기부했습니다.

빌 게이츠 부부는 지난달 3일 이혼에 합의했지만, 게이츠 재단은 지속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워런 버핏, 게이츠 재단 신탁관리인 사임
    • 입력 2021-06-23 22:06:13
    • 수정2021-06-23 22:14:03
    국제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신탁관리인에서 사임하기로 했습니다.

버핏 회장은 현지 시간으로 23일 성명을 통해 "버크셔해서웨이를 제외한 다른 회사에서 그랬던 것처럼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신탁관리인 자리를 떠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버핏 회장은 "나와 재단의 목표는 100% 일치한다"면서 게이츠 재단 경영에 더는 참여할 필요가 없다고 덧붙였다.

버핏 회장은 게이츠 재단에 41억 달러, 우리 돈 약 4조 7천억 원을 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은 마이크로소프트의 공동 창업자 빌 게이츠가 아내 멀린다와 함께 2000년 설립했고, 2019년까지 550억 달러. 62조 5천억 원을 기부했습니다.

빌 게이츠 부부는 지난달 3일 이혼에 합의했지만, 게이츠 재단은 지속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