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숙한 댐 운영에, 부실한 하천 관리가 수해 원인”
입력 2021.07.01 (07:53) 수정 2021.07.01 (08:36) 뉴스광장(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해 8월 집중호우 때 남강댐 하류의 수해는 계획 방류량을 뛰어넘은 방류가 직접적인 수해 원인으로 지목됐습니다.

합천댐 하류 수해는 미숙한 댐 운영에다 하천 관리 부실까지 겹친 복합적인 원인이 작용했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박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8월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합천댐과 남강댐 하류.

정부 차원의 수해 원인 조사에서도 미숙한 댐 운영이 지적됐습니다.

규정 위반은 아니지만, 최근 2년 평균 저수위가 직전 9년보다 남강댐은 1.6m, 합천댐은 18m나 높았는데도 사전 방류가 없었던 겁니다.

특히 남강댐 하류 수해는 초당 3,250톤인 계획방류량을 훨씬 뛰어넘은 5,300톤 방류가 직접적인 수해 원인으로 지목됐습니다.

[박문형/한국건설기술연구원 수석연구원 : "홍수피해의 직접적인 원인, 홍수피해를 방어하여야 할 의무를 갖고 있는 기관들로서 책임을 다해야 한다는 부분이 중요하고요."]

하천 관리 부실도 수해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합천댐 하류의 피해지역 13곳 가운데 7곳이 하천 정비가 부족한 곳이었고, 강물 침투, 즉 파이핑으로 인한 피해지역도 2곳이 있었습니다.

주민들은 복합적인 원인 발표에 불만을 나타냈습니다.

[이종철/수해 피해 합천 주민 대표 : "물을 고수위로 유지하다 보니까 물이 들어오니까 놀라서 또 모두 내려보낸다고. 이 부분들은 분명히 댐 운영에서 잘못이 있다고 생각하고요."]

이제 남은 것은 신속하고 충분한 피해 보상입니다.

환경분쟁조정위원회를 통한 보상이 추진되고 있지만, 수해 원인이 복합적인 만큼 보상 주체에 대한 논란이 예상됩니다.

[문창현/합천 남강댐 피해조사위 간사 : "기본적으로 손해 사정한 금액은 100% 주셔야 하고, 그리고 1년 동안 과정에서 소득을 얻지 못한 부분도 적절하게 보상해주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정부는 다음 주까지 전국의 댐 하류 피해에 대한 중간보고회를 연 뒤 다음 달 안으로 최종보고회와 보상 방안을 내놓을 계획입니다.

KBS 뉴스 박상현입니다.

촬영기자:변성준/그래픽:박수홍
  • “미숙한 댐 운영에, 부실한 하천 관리가 수해 원인”
    • 입력 2021-07-01 07:53:37
    • 수정2021-07-01 08:36:35
    뉴스광장(창원)
[앵커]

지난해 8월 집중호우 때 남강댐 하류의 수해는 계획 방류량을 뛰어넘은 방류가 직접적인 수해 원인으로 지목됐습니다.

합천댐 하류 수해는 미숙한 댐 운영에다 하천 관리 부실까지 겹친 복합적인 원인이 작용했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박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해 8월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합천댐과 남강댐 하류.

정부 차원의 수해 원인 조사에서도 미숙한 댐 운영이 지적됐습니다.

규정 위반은 아니지만, 최근 2년 평균 저수위가 직전 9년보다 남강댐은 1.6m, 합천댐은 18m나 높았는데도 사전 방류가 없었던 겁니다.

특히 남강댐 하류 수해는 초당 3,250톤인 계획방류량을 훨씬 뛰어넘은 5,300톤 방류가 직접적인 수해 원인으로 지목됐습니다.

[박문형/한국건설기술연구원 수석연구원 : "홍수피해의 직접적인 원인, 홍수피해를 방어하여야 할 의무를 갖고 있는 기관들로서 책임을 다해야 한다는 부분이 중요하고요."]

하천 관리 부실도 수해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합천댐 하류의 피해지역 13곳 가운데 7곳이 하천 정비가 부족한 곳이었고, 강물 침투, 즉 파이핑으로 인한 피해지역도 2곳이 있었습니다.

주민들은 복합적인 원인 발표에 불만을 나타냈습니다.

[이종철/수해 피해 합천 주민 대표 : "물을 고수위로 유지하다 보니까 물이 들어오니까 놀라서 또 모두 내려보낸다고. 이 부분들은 분명히 댐 운영에서 잘못이 있다고 생각하고요."]

이제 남은 것은 신속하고 충분한 피해 보상입니다.

환경분쟁조정위원회를 통한 보상이 추진되고 있지만, 수해 원인이 복합적인 만큼 보상 주체에 대한 논란이 예상됩니다.

[문창현/합천 남강댐 피해조사위 간사 : "기본적으로 손해 사정한 금액은 100% 주셔야 하고, 그리고 1년 동안 과정에서 소득을 얻지 못한 부분도 적절하게 보상해주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정부는 다음 주까지 전국의 댐 하류 피해에 대한 중간보고회를 연 뒤 다음 달 안으로 최종보고회와 보상 방안을 내놓을 계획입니다.

KBS 뉴스 박상현입니다.

촬영기자:변성준/그래픽:박수홍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