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큐어백 백신 예방효과 48%로 최종분석…승인 기준치 밑돌아
입력 2021.07.01 (10:00) 수정 2021.07.01 (11:40) 국제
독일 제약사 큐어백은 유럽과 중남미 10개국에서 4만 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한 결과, 큐어백 백신 예방효과가 48%로 최종 분석됐다고 현지시간 30일 발표했습니다.

이는 기대치를 크게 밑돌고 백신 승인기준에도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코로나19에 감염된 임상시험 참가자는 228명이었는데, 이 가운데 백신을 맞은 사람은 83명이고 위약을 투약받은 사람은 145명이었습니다.

큐어백의 예방효과가 세계보건기구(WHO)와 각국이 설정한 백신 사용승인 최저기준인 50%에도 미치지 못해 개발 실패로 끝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큐어백 최고경영자(CEO)는 자체 백신 개발이 실패하면 협력업체에 다른 제약사 백신 제조를 허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큐어백 개발실패는 유럽연합(EU)과 영국의 백신 접종에 차질을 줄 수 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EU와 영국은 각각 4억500만 회분과 5천만 회분의 큐어백 백신을 선구매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큐어백 백신 예방효과 48%로 최종분석…승인 기준치 밑돌아
    • 입력 2021-07-01 10:00:22
    • 수정2021-07-01 11:40:49
    국제
독일 제약사 큐어백은 유럽과 중남미 10개국에서 4만 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한 결과, 큐어백 백신 예방효과가 48%로 최종 분석됐다고 현지시간 30일 발표했습니다.

이는 기대치를 크게 밑돌고 백신 승인기준에도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코로나19에 감염된 임상시험 참가자는 228명이었는데, 이 가운데 백신을 맞은 사람은 83명이고 위약을 투약받은 사람은 145명이었습니다.

큐어백의 예방효과가 세계보건기구(WHO)와 각국이 설정한 백신 사용승인 최저기준인 50%에도 미치지 못해 개발 실패로 끝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큐어백 최고경영자(CEO)는 자체 백신 개발이 실패하면 협력업체에 다른 제약사 백신 제조를 허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큐어백 개발실패는 유럽연합(EU)과 영국의 백신 접종에 차질을 줄 수 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EU와 영국은 각각 4억500만 회분과 5천만 회분의 큐어백 백신을 선구매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